본문 바로가기

식습관

11월 14일은 세계 당뇨병의 날!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습관 및 관리방법 11월 14일은 국제 당뇨병 연맹(International Diabetes Federation, IDF)과 세계 보건 기구(World Health Organization, WHO)가 정한 '세계 당뇨병의 날'입니다. 점점 늘어나는 당뇨병에 대해 경각심을 갖고자, 전 세계적으로 시행하는 캠페인이기도 하지요. 오늘은 세계 당뇨병의 날을 맞이해,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 습관 및 관리방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고자 합니다. ▶당뇨병이란? ‘당뇨병’은 혈액 중에 포도당(혈당)이 높아서 소변으로 포도당이 배출되는 질병을 말합니다. 포도당이 우리 몸속 세포들에 이용되기 위해서는 '인슐린'이라는 호르몬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인슐린은 췌장에서 분비되며, 올라간 혈당을 낮춰주는 기능을 하는데요. 인슐린이 본래의 기능을 해내지 .. 더보기
비만 예방의 날, 비만 관리 및 예방 방법 10월 11일, 오늘은 보건복지부와 대한비만학회가 제정한 '비만 예방의 날'입니다. ‘비만’은 체내에 지방조직이 과다한 상태를 일컫는 것으로 그 자체로도 위험하지만, 당뇨 및 고지혈증 등의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인데요. 이러한 이유에서 세계보건기구 WHO에서는 이미 지난 1996년부터 비만을 장기 치료가 필요한 질병, 21세기 신종 전염병으로 지목했었답니다. 2017년 WHO 비만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인구 75억 중 무려 22억에 달하는 사람들이 비만 혹은 과체중으로, 이는 지난 2014년도 기준(20억) 대비 많이 증가한 수치라고 합니다. 삶의 질과 건강을 해치는 비만, 어떻게 관리해야 예방할 수 있을까요? 1. 나트륨 섭취를 줄여요 술 마신 다음 날, 해장이 필요할 때 생각나는 뜨.. 더보기
증상 없이 조용히 다가오는 위험한 생활습관병 ‘고혈압’ 우리나라 10대 사망 원인 중 하나인 고혈압!(통계청, 2014) 일상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질병이지만, 고혈압의 위험성에 대해선 잘 알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침묵의 살인자(Silent Killer)’라고 불릴 만큼 조용하면서 강하게 합병증을 일으킨다고 해요. 지금부터 고혈압에 대해 알아보고 예방요법 실천을 통해 우리 가족의 건강을 챙겨보세요! ▶성인 3명 중 1명이 고혈압 환자! 고혈압의 기준과 발병 원인은? 지난해 대한고혈압학회의 조사에 따르면, 30세 이상의 성인 중 32%가 고혈압을 앓고 있다고 해요. 성인 3명 중 1명이 고혈압 환자이지만, 증상이 바깥으로 드러나지 않아 치료율은 13.8%로 미미한 수준입니다. 고혈압을 판정하는 기준은 무엇일까요? 기준을 알아보기 전, 심장의 펌프작용에.. 더보기
소화가 안 돼요 안지현 의학박사의 증상으로 알아보는 질병 상식 8편 ‘소화가 안 돼요.’ 소화불량은 식후 더부룩함, 쉽게 배 부른 느낌, 명치 부위의 통증 또는 화끈거림 등의 증상을 말합니다. 아플 정도까지는 아니더라도 식사 후 가스가 차거나 배가 빵빵해지는 불편한 느낌이 들 수 있습니다. 이러한 소화불량 증상은 병의원을 찾는 가장 흔한 원인 중 하나인데요. 한번 자세히 알아봅시다. 1. 소화불량은 왜 생기나요? 기분이 상하거나 속상한 일이 있을 때, 스트레스가 심할 때 소화가 잘 안 되지요? 밥이 잘 안 넘어가고 쉽게 체하기 마련입니다. 마음이 편하고 즐거울 때 작동하는 부교감신경과 반대로 기분이 안 좋으면 교감신경의 영향을 많이 받기 때문입니다. 식사가 불규칙하거나 과식했을 때, 짜고 매운 음식을 먹었을 때, 술을 .. 더보기
우리 가족 건강을 위한 삼성화재 가족력 컨설팅 생김새나 말투, 행동까지 서로에게 영향을 끼치는 존재, 가족! 먹는 모습, 웃는 모습, 자는 모습까지 참 많이 닮았죠. ‘혹시 아픈 것까지 닮으면 어떡하나’ 걱정되시나요? 우리 가족의 건강을 위협하는 가족력 질환을 어떻게 파악하고 대처하면 좋을지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 ▶가족력이란? 고혈압이나 암과 같은 질병은 부모나 형제자매 등 가족에서 같은 병을 겪은 사람이 있다면 더욱 조심하게 됩니다. 바로 가족력 때문이죠. ‘가족력(家族歷)’이란 조부모, 외조부모, 부모와 형제자매까지 3대에 걸친 직계가족 가운데 같은 질환을 앓는 환자가 2명 이상일 경우를 말합니다. 예시로, 할아버지가 고혈압 환자였는데 본인도 고혈압을 앓고 있다면 가족력이 작용했다고 볼 수 있어요. 흔히 부모가 앓았던 병을 자식에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