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면

안전한 봄 나들이를 위한 봄철 졸음운전의 위험성과 예방법! 따뜻한 햇살, 포근한 바람, 곳곳에 핀 색색깔의 꽃까지. 봄이면 시선 닿는 곳마다 감탄을 자아내는 풍경이 펼쳐집니다. 이런 풍경들이 기다리는데 집안에만 있을 수는 없겠죠. 집밖으로 나가 마음껏 봄을 만끽하세요. 걸어도 좋고, 드라이브를 즐겨도 좋습니다. 다만, 드라이브를 즐길 때는 주의해야 할 것이 하나 있는데요. 바로 ‘졸음’입니다. 따뜻한 햇살 아래 나른함이 몰려오는 봄날에는 졸음운전 확률이 더 높아진다고 하는데요. 안전한 봄 나들이를 위해 지금부터 졸음운전의 위험성과 예방법,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봄과 함께 찾아오는 춘곤증, 높아지는 졸음운전의 위험성 경찰청에 따르면,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약 3년여 간 고속도로 졸음운전 사고 비율은 여름 휴가철과 봄 나들이 시즌에 집중됐다고 합니다. 특히 .. 더보기
11월 14일은 세계 당뇨병의 날!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습관 및 관리방법 11월 14일은 국제 당뇨병 연맹(International Diabetes Federation, IDF)과 세계 보건 기구(World Health Organization, WHO)가 정한 '세계 당뇨병의 날'입니다. 점점 늘어나는 당뇨병에 대해 경각심을 갖고자, 전 세계적으로 시행하는 캠페인이기도 하지요. 오늘은 세계 당뇨병의 날을 맞이해,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 습관 및 관리방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고자 합니다. ▶당뇨병이란? ‘당뇨병’은 혈액 중에 포도당(혈당)이 높아서 소변으로 포도당이 배출되는 질병을 말합니다. 포도당이 우리 몸속 세포들에 이용되기 위해서는 '인슐린'이라는 호르몬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인슐린은 췌장에서 분비되며, 올라간 혈당을 낮춰주는 기능을 하는데요. 인슐린이 본래의 기능을 해내지 .. 더보기
비만 예방의 날, 비만 관리 및 예방 방법 10월 11일, 오늘은 보건복지부와 대한비만학회가 제정한 '비만 예방의 날'입니다. ‘비만’은 체내에 지방조직이 과다한 상태를 일컫는 것으로 그 자체로도 위험하지만, 당뇨 및 고지혈증 등의 합병증을 일으킬 수 있는 질환인데요. 이러한 이유에서 세계보건기구 WHO에서는 이미 지난 1996년부터 비만을 장기 치료가 필요한 질병, 21세기 신종 전염병으로 지목했었답니다. 2017년 WHO 비만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인구 75억 중 무려 22억에 달하는 사람들이 비만 혹은 과체중으로, 이는 지난 2014년도 기준(20억) 대비 많이 증가한 수치라고 합니다. 삶의 질과 건강을 해치는 비만, 어떻게 관리해야 예방할 수 있을까요? 1. 나트륨 섭취를 줄여요 술 마신 다음 날, 해장이 필요할 때 생각나는 뜨.. 더보기
손 씻기부터 기침예절까지, 환절기 건강관리법 알려드립니다! 무더웠던 여름이 가고 드디어 가을이 왔습니다. 드높아진 파란 하늘에 그림을 그려놓은 듯 떠다니는 구름을 보고 있자니 괜스레 어디론가 훌쩍 떠나야 할 것만 같은 기분이 드는데요. ▷가을, 바람이 분다 – 이 무렵 걷기 좋은 길 BEST 5 (클릭) 딱 좋은 이 가을, 놓치지 말고 챙겨야 할 것이 있습니다. 바로 환절기 건강관리입니다. 너무 무덥지도, 춥지도 않은 날씨라 괜찮다고 생각하실 수도 있는데요. 낮에는 햇볕의 영향으로 25도 안팎까지 오르고, 밤에는 복사냉각으로 기온이 떨어지다 보니 일교차가 10도 넘게 나는 날이 이어지고 있어요. 기온 변화에 몸이 적응을 못 하면서 면역력이 떨어져 각종 질환에 노출되기에 십상이죠. 게다가 최근 3년 만에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여기에 .. 더보기
겨울철 건강관리 첫걸음! 건강한 생활 습관 실천하세요 아직 낙엽은 다 떨어지지도 않았는데, 기온은 벌써부터 뚝 떨어졌습니다. 아침저녁으로 몸을 움츠리게 하는 추위가 이어지고 있어, 외출할 때마다 가을옷과 겨울옷 사이에서 고민하게 됩니다. 자칫 선택을 잘못했다간 콧물과 재채기에 시달리며 겨울을 맞이할지도 모르니까요. 두툼한 겨울옷을 옷장에서 꺼냈다면, 다음은 내 몸의 면역력을 끌어올릴 차례입니다. 기온이 급격히 떨어져 실내활동이 늘어나는 요즘은 여느 때보다 면역력이 떨어지는 시기니까요. 다행히 떨어진 면역력은 건강한 생활습관과 충분한 휴식, 규칙적인 운동으로 회복할 수 있습니다. 겨울철 건강관리를 위해 일상 속에서 실천해야 할 생활 습관들을 삼성화재와 함께 알아볼까요? 온도 유지를 위해 문을 꼭 닫은 채 히터나 전열기를 사용하면 실내 습도가 낮아지게 돼요.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