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년만의 올림픽 유치로 전세계의 이목이 집중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대회 및 동계 패럴림픽대회. 많은 이들이 시선이 집중된 만큼 어떤 경기가 펼쳐지는지에 대한 관심도 뜨거운데요. 이번 올림픽에서는 어떤 경기들을 만나볼 수 있을 지, 올림픽 공식 손해보험 스폰서 삼성화재와 함께 자세히 알아보아요 :)



설상 경기


설상 경기는 설원에서 펼쳐지는 모든 경기를 일컬으며, 스키나 보드 등의 장비를 장착하고 질주하는 경기들이 많습니다. 이번 올림픽에서는 알파인 스키,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 스키, 프리스타일 스키, 노르딕 복합, 스키점프, 스노보드 총 7종목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경기는 평창 마운틴 클러스터에서 진행됩니다. 그 중에서도 오늘은 스키점프와 바이애슬론에 대해 알려드리려고 해요.



▶스키점프



태양처럼 빛을 내는 그대여 / 이 세상이 거칠게 막아서도

빛나는 사람아 난 너를 사랑해 / 널 세상이 볼 수 있게 날아 저 멀리


영화 국가대표 OST, Butterfly 中


스키점프의 저변 확대에 큰 공을 세운 영화 '국가대표' OST, Butterfly의 가사입니다. 이제는 스키점프하면 자동으로 생각나는 배경음악이 되었지요 :)


스키점프는 스키를 타고 급경사면을 빠른 속도로 내려오다 도약대로부터 착지까지 가장 멀리, 안정적으로 비행해서 착지하는 경기입니다. 활강부터 비행까지의 모습이 아름다워 '동계 스포츠의 꽃'으로 불리기도 한답니다.


스키점프는 크게 노멀힐(K-90)과 라지힐(K-120)로 구분할 수 있는데요. 가산점 부여 기준 구간인 K포인트를 기준으로 멀리 날았을 경우에는 가산점을, 적게 날았을 경우엔 감점을 받게 됩니다. 


노멀힐은 도약지점부터 K포인트까지의 거리가 75-99m 사이에 있어야 하며, K포인트를 기준으로 1m당 2점의 점수가 주어지며 ±1m당 2점을 가/감하게 됩니다.


라지힐은 도약지점부터 K포인트까지의 거리가 100m이상이어야 하며, K-포인트를 기준으로 1m에 1.8점의 점수가 주어지며 ±1m당 1.8점씩 가/감합니다.


여기서 퀴즈, 스키점프는 가장 멀리 날아간 선수에게 금메달을 선사할까요? 


답은 No 입니다. 멀리 나는 것도 중요하지만 착지 자세도 매우 중요한데요. 도약과 비행, 착지자세 이 3가지가 완벽해야 금메달에 조금 더 가까워질 수 있다고 해요. 자세 점수는 60점 만점으로 5명의 심판이 동시 채점합니다.


4개의 금메달을 두고 선의의 경기를 펼치게 될 선수들의 멋진 경기, 어서 만나보고 싶네요 :)



▶바이애슬론



바이애슬론은 크로스컨트리 스키와 사격이 결합된 종목이에요. 선수들은 총을 맨 상태로 스키를 신고 일정 거리를 주행하며 정해진 사격장에서 사격을 합니다. 


*크로스컨트리 스키란?

내리막길로 구성된 일반 슬로프와는 다르게 오르막-평지-내리막으로 구성된 슬로프를 질주하는 경기로 가장 빠른 시간 내에 완주한 선수에게 메달을 부여합니다. 타 스키 종목에 비해 부상의 위험이 낮다는 이점을 가지고 있습니다.




크게 입사(서서 쏘는 것)와 복사(엎드려서 쏘는 것)로 나뉘며 스키거리의 주행시간과 사격의 정확성에 의해 순위를 가리게 됩니다.


크로스컨트리 스키와 사격, 두 가지 경기를 한번에 볼 수 있어 더욱 더 매력적인 스포츠 바이애슬론! 스포츠 마니아들의 마음 속에 저!장!



빙상 경기


빙상 경기는 얼음 위에서 펼쳐지는 모든 경기를 일컫습니다. 컬링, 피겨스케이팅, 아이스 하키,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 봅슬레이, 루지, 스켈레톤까지 총 8종으로 이뤄져 있답니다. 그 중에서도 요즘 핫한 스켈레톤과 루지에 대해 자세히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스켈레톤



스켈레톤은 썰매형 속도 경기 종목의 하나로 머리를 앞에 두고 엎드린 자세로 1,200m 이상 경사진 얼음 트랙을 질주하는 경기인데요. 썰매 종목 중 유일하게 남녀 개인종목으로 이뤄져 있으며, 어깨와 무릎을 이용해 조종을 합니다. 선수들은 세계선수권대회와 올림픽에서 총 4차례 활주하며 그 시간을 합산해 순위를 결정합니다.




(영상 출처 : 평창올림픽 공식 유튜브)


현 세계 랭킹 1위는 우리나라의 윤성빈 선수인데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도 그의 금빛 질주가 이어질 수 있을지 전 세계가 눈 여겨 보고 있다고 해요 :)



▶루지



루지(luge)는 프랑스어로 썰매를 의미하며, 발을 앞으로 향하고 얼굴을 하늘로 향한 자세로 소형 썰매를 탄 채(누운 상태) 1,000m ~ 1500m를 활주하는 경기를 말합니다. 


누워서 타면 편하겠다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루지는 누워서 하는 경기중 가장 어려운 스포츠로도 알려져 있어요. 속도가 매우 빠르고 끊임없이 움직이기 때문에 보여지는 것보다 훨씬 더 까다로운 경기이기도 합니다.




스켈레톤은 달려와서 썰매에 탑승하지만 루지의 경우, 정지한 상태에서 출발하는데요. 얼음을 딛고 빠른 스타트를 하기 위해서는 장갑의 역할이 매우 중요합니다. 루지 장갑은 일반 장갑과는 다르게 손가락 부분에 미세한 스파이크가 박혀있는데 이는 마찰력이 0인 얼음 위에서 빠른 스타트를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스파이크의 길이는 5mm 이하로 제한)


위험도는 높지만 빠른 스피드 덕분에 박진감이 넘치는 경기, 루지, 모든 선수들이 부상 없이 안전하게 경기를 마무리 하시길 바랍니다!



설상 경기는 평창 마운틴 클러스터, 빙상 경기는 강릉 코스털 클러스터에서 진행되므로 경기를 직관할 예정이시라면 경기장 정보를 미리 찾아본 후, 이동할 것을 추천 드립니다 :)


▶경기장 종합정보 보기(클릭)




드디어, 열심히 달려온 선수들이 빛을 발할 수 있는 운명의 날이 시작되었습니다. 아름다운 설원이 펼쳐진 그곳, 평창에서 많은 선수들의 바람이 현실이 되길 바라며,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대회 및 동계 패럴림픽 대회 공식 손해보험 스폰서인 삼성화재가 경기에 참여하는 모든 선수들의 꿈을 응원합니다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2017년 9월부터 숨 가쁘게 달려온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대망의 결승전이 12월 5일부터 12월 8일, 3일간 경기도 고양시 일산에 위치한 삼성화재 글로벌캠퍼스에서 3번기로 진행됐습니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6년 만에 중국보다 많은 통합 예선 통과자가 나와 무려 14명이 본선 32강에 진출했습니다. 그러나 박정환 9단, 이세돌 9단 등 한국을 대표하는 간판 기사들이 조기에 탈락하는 이변이 속출했습니다. 


이러한 와중에 국내 최대 기전인 ‘GS칼텍스배’ 우승자 ‘안국현’ 8단이 혈혈단신으로 4강에 안착했으나 준결승 3번기에서 ‘탕웨이싱’ 9단을 상대로 선취 승을 따내고도 내리 2패를 당해 또다시 3년 연속 중ㆍ중 결승전이 열리게 됐습니다.


 

▶올해로 스물 한살, 유서 깊은 세계대회



1996년 출범 이래 ‘별들의 축제’라는 명성과 함께 변화와 혁신의 기전으로 세계 바둑계에 큰 획을 그어온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는 총상금 규모 8억 원에 우승상금 3억 원이며, KBS와 중앙일보가 공동 주최하고 삼성화재가 후원합니다. 지난해 결승전에서는 커제(柯潔) 9단이 퉈자시(柁嘉熹) 9단을 2대1로 꺾고 대회 2연패를 달성했습니다.



▶우승컵은 누구의 손으로?



결승 무대엔 베테랑 기사 ‘탕웨이싱(唐韦星)’ 9단과 중국 바둑계 루키인 ‘구쯔하오(辜梓豪)’ 5단이 올랐습니다. 중국 바둑 랭킹 상위권에 자리한 신구(新舊)를 대표하는 강자인 두 기사 중 누가 메이저 세계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릴지, 전세계 바둑팬들의 초미의 관심사였습니다. 


1, 2국에서 나란히 1승씩 챙긴 두 기사의 최종 승부처는 마지막 3번기 였는데요, 최종국에서 구쯔하오 5단이 탕웨이싱 9단을 백 불계로 꺾으면서 종합 전적 2승 1패로 구쯔하오 5단의 승리로 돌아갔습니다. 


우승자가 결정되는 결승전 3국은 탕웨이싱 9단이 초반에 좋은 흐름을 주도했지만, 중반에 접어들면서 연거푸 실수를 범하면서 상황이 급변했습니다. 이를 집요하게 파고들며 끝까지 침착하게 버틴 구쯔하오 5단은 기회를 놓치지 않았고 마침내 사상 첫 메이저 세계대회 우승컵을 들어 올렸습니다.  




▶대회의 숨은 재미, 공개 해설회


결승전 기간에는 대회를 위해 특별히 공개 해설을 진행해서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었습니다. 현장 해설은 이틀간 진행됐는데요, 12월 5일에 열린 1국은 국가대표 코치인 ‘박정상’ 9단이, 12월 6일에는 2014년 삼성화재배 우승자인 ‘김지석’ 9단이 해설을 맡았습니다. 

 


▶ 월드바둑마스터스 우승자 ‘구쯔하오’


□ 구쯔하오(辜梓豪) 

출생 : 1998년 3월 13일, 중국

데뷔 : 2012년 프로 입단

이력 :

- 7살에 바둑 시작, 9살에 지역 아마 최고수 등극

- 2012년 중국 아함동산배 준우승 (대 저우허양 9단)

- 2015년 리민배 세계 신예바둑 최강전 우승

- 2016~2017년 춘란배 4강


구쯔하오 5단은 중국 바둑계가 주목하는 총아입니다. 2015년 리민배 세계 신예 바둑 최강전에서 우승했고, 2016~2017년 제11회 춘란배 준결승에 오르는 등 각종 대회에서 두각을 나타낸 떠오르는 신예 강자입니다.



□ 탕웨이싱(唐韦星) 

출생 : 1993년 1월 15일, 중국

데뷔 : 2005년 프로 입단

이력 :

- 2014년 제19회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준우승 

- 2013년 제18회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우승 

- 2013년 제4회 인천 실내무도 아시아경기대회 바둑 남자 단체전 은메달 

- 2013년 제4회 인천 실내무도 아시아경기대회 바둑 남자 개인전 금메달 

- 2012년 제13회 중국 리광배 준우승


탕웨이싱 9단은 ‘2013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에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당시 이세돌 9단을 총합 2대1로 꺾고 세계대회 첫 우승컵을 따냈고 이후, 2014년 준우승, 2015년에는 4강에 오르는 등 특히 삼성화재배에서 강한 면모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많은 사람이 바둑올림픽으로 불리는 ‘응씨배’ 타이틀 보유자 이기도 한 탕웨이싱 9단의 우승을 점쳤지만 흥미롭게도 대회에선 이변이 일어났네요. 


멋진 승부로 가득했던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내년에는 한국 기사들이 분전해 한·한 결승전이 꼭 성사되길 바랍니다.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