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기원

위리쥔 초단이 말하는 '바둑', '한국' 그리고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우리나라 국제 바둑대회의 유일한 자존심!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가 지난 6월 28일 통합 예선을 시작으로 본선(개막식 9월 4일, 1라운드 9월 5일)에서 12월 결승전에 이르는 대장정의 막을 올렸습니다. 이미 전 대회의 성적에 따라 시드 배정이 된 기사들 외에 통합 예선을 통해 해외 각 국에서 온 378명의 바둑기사들 중 19명이 합류하여 본선을 치루게 됩니다. 올 9월 시작하는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에서 중국 기사들의 붉은 물결을 넘어 우리 한국의 바둑기사들이 다시 정상에 설 수 있도록 바둑팬 여러분의 많은 응원과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오늘 이 자리에선 대만에서 한국의 바둑을 공부하러 온 여성 신예 기사, 위리쥔(兪俐均, 만19세) 초단과의 인터뷰를 통해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에 .. 더보기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대학생 바둑대회로 기회의 장을 열다! 지난 6월 6일 현충일,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한국기원에 바둑을 사랑하는 대학생 170여 명이 찾아왔습니다. ‘2017 삼성화재배 대학생 바둑대회’가 열렸기 때문인데요. 한국기원과 대학바둑연맹이 주최하고 삼성화재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개인전과 단체전 등 4개 부문에 걸쳐 진행됐습니다. 이번 대회의 개인전 우승자에게는 세계 최고의 바둑대회 중 하나인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통합예선에 출전할 기회가 주어지기 때문에 더욱 많은 참가자가 대회장으로 몰려들었답니다. 모처럼 단비가 마른 땅을 적셔 주었던 날, 여름 날씨만큼이나 뜨거웠던 열띤 현장으로 함께 가보시겠습니다. :) 올해 처음 실시한 삼성화재배 대학생 바둑대회에는 국내 유수의 대학교 학생과 외국인 유학생 등 약 170여 명이 참가했습니다. 경기는 개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