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베이킹소다. 이름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원래 용도는 빵과 과자를 부풀릴 때 사용되는 식품 첨가물입니다. 요즘에는 본래 임무보다 천연 세정제로서의 명성이 자자한데요. 


살림 9단의 필수 아이템으로 통하는 마법의 가루 베이킹소다!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지 삼성화재와 함께 알아볼까요?



1. 흰옷을 더 깨끗하게!



누렇게 착색된 흰옷. 빨아도 빨아도 원래의 빛을 잃은 것만 같아 속이 상했다면 베이킹소다를 활용해보세요. 베이킹소다와 과탄산소다를 푼 물에 1시간 정도 담가 둔 뒤, 빨래하면 묵은 때는 물론 퀴퀴한 냄새까지 싹 사라져 상쾌함을 입을 수 있게 된답니다. 



2. 셀프 치아미백도 OK!



누렇게 변색된 치아 때문에 해맑게 웃기를 포기하신 분들이라면 베이킹소다를 활용해보세요. 양치할 때 치약에 베이킹소다를 조금 뿌려서 닦는다면 구취 제거는 물론 치아미백 효과까지 얻을 수 있다고 하는데요. 이는 베이킹소다의 연마 기능이 표면의 얼룩을 제거해주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라고 해요. 연약한 잇몸보호를 위해 반드시 치아에만 사용하고, 가능한 식품첨가물 100% 제품을 사용할 것을 권장합니다.



3. 과일과 채소 속 잔여 농약 제거에 탁월!



과일과 채소를 안전하고 깨끗하게 섭취하고 싶다면 베이킹소다를 푼 물에 1분 정도 담가두었다가 흐르는 물에 씻어주세요. 베이킹소다의 세정 성분이 잔여 농약 및 왁스 성분을 말끔하게 제거하여 더욱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답니다.



4. 화학 세제 No! 천연 세제 Yes!



락스 냄새로 어지러웠던 지난날은 이제 안녕! 욕실을 물로 적신 후에 베이킹소다를 뿌리고 수세미로 닦아내면 묵은 때가 벗겨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어요. 깨끗함은 물론 탈취 효과까지 덤으로 얻을 수 있으니 이젠 강력한 락스보다는 베이킹소다를 활용해보심이 어떨까요?



5. 기름때도 안녕!



베이킹소다에는 지방산을 중화하는 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어 기름때를 제거할 때도 매우 유용합니다. 베이킹소다를 푼 물을 기름때가 많은 부위에 분사한 후 닦아내면 큰 힘을 들이지 않아도 깨끗하게 닦이게 되는데요. 철 수세미를 사용할 경우, 주방 기기의 코팅이 벗겨질 수도 있으므로 부드러운 스펀지로 사용해주세요.



삼성화재가 소개한 마법의 가루, 베이킹소다 활용 꿀팁 잘 보셨나요? 

천연세정제 베이킹소다 활용 팁과 함께 미세먼지까지 깨끗하게 씻어내 보아요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오늘은 대기질 상태가 ‘좋음’인가, ‘나쁨’인가?” 매일 집을 나서기 전, 꼭 확인하게 되는 날씨 정보! 특히 봄철에는 미세먼지가 더 심해지기 때문에 창문을 닫고 마스크를 챙기는 등 만반의 준비가 필요합니다. 미세먼지가 더욱 기승을 부리기 전,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대처요령을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 



미세먼지 농도가 짙을 때는 외출을 지양하세요!



미세먼지 주의보나 경보가 발령된 날엔 가능하면 야외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아요. 특히 노약자나 만성 호흡기질환자는 미세먼지에 취약하므로 외출을 삼가세요. 최근 연구에 의하면 미세먼지가 신체 건강뿐만 아니라 치매, 우울증 등의 뇌신경계 질환에도 영향을 준다고 해요.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지역에 사는 사람이 우울증 위험도 높다고 알려질 만큼 미세먼지는 우리의 정신 건강에까지 영향을 미치는데요. 외출을 지양하여 몸과 마음 건강을 지키시길 바랍니다.



식약처 인증 마스크를 착용하세요!



황사나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면 거리에 마스크를 착용한 사람들이 많이 보입니다. 하지만, 일반적인 마스크로는 미세먼지를 완전히 막을 수 없다고 해요. 그렇다면 어떤 마스크를 착용해야 안심할 수 있을까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인증한 보건용 마스크 KF80, KF94, KF99를 사용하는 것이 좋아요. 마스크의 숫자를 보면 미세먼지를 얼만큼 걸러내는지 알 수 있어요. KF80은 80%, KF94는 94%, KF99는 99%를 걸러내는데, 숫자가 높아질수록 공기가 잘 통하지 않아 호흡이 불편할 수 있으므로 개인의 호흡량에 따라 선택해야 해요.  



외출 후 미세먼지는 NO! 꼼꼼히 털고, 깨끗이 씻기!



바깥에서 쌓인 미세먼지를 실내까지 옮겨오면 안 되겠죠?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 외출했다면, 귀가 전 바람을 등지고 옷을 꼼꼼히 털어내야 해요. 또한, 집에 들어오자마자 머리를 감아 머리카락과 두피에 쌓인 미세먼지를 깨끗이 씻어내는 것이 좋아요. 평소 여드름이나 아토피 등 피부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은 미세먼지로 인해 증상이 악화될 수 있다고 하니, 반드시 손과 발을 깨끗이 씻고 미온수로 피부 구석구석을 닦는 등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합니다. 미세먼지에 민감한 코와 목을 관리하려면 코는 생리식염수로 세척하고 목은 자주 가글링하는 것이 좋아요. 



물을 자주 마셔 미세먼지를 배출시켜요!



미세먼지로부터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는 충분한 휴식과 수분 섭취가 꼭 필요합니다. 특히 물은 미세먼지를 배출하는 데 큰 도움이 되는데요. 물을 조금씩 자주 마시면 호흡기 점막이 촉촉해지면서 코로 들어오는 미세먼지를 잘 흡착시켜줍니다. 흡착된 미세먼지는 이후 가래나 딱지로 배출돼요. 물과 비타민이 많이 함유된 채소와 과일을 충분히 먹어 건강을 챙겨보세요. 



환기와 청소로 쾌적한 실내 환경을 유지하세요!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 어떻게 환기해야 할까요? 미세먼지 경보나 주의보가 발령되면 환기를 자제해야 하지만, 미세먼지 보통 수준 이하일 경우 하루 2~3번 환기하세요. 집안의 창과 문을 활짝 열고, 가구의 문과 서랍까지 모두 여는 것이 좋아요. 자연 환기는 유해한 먼지나 공기를 배출하고 실내온도와 습도를 적절하게 형성해 곰팡이와 결로를 예방해준답니다. 또한,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진공청소기보다 물걸레질을 통해 실내공기질을 쾌적하게 관리해야 해요. 틸란드시아, 산세베리아 등 공기정화식물을 키우면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는 데 도움이 될 거예요. 



생활 속 작은 변화가 건강을 지키고 쾌적한 환경을 만듭니다! 오늘부터 여러분의 건강을 위해 하나씩 실천해보는 것 어떠세요?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최근 포털 사이트에서는 ‘오이먀콘(Oimyakon)’이 검색 순위 상위권을 오르내렸습니다. 오이먀콘은 북극점에서 약 3,000km 정도 떨어진 시베리아에 위치한 러시아 마을입니다. 한겨울 평균 온도는 영하 50도! 관측 이래 최저 기온은 무려 영하 71.2도에 달해 마을 사람들은 평균 온도(영하 50도)만 돼도 날이 풀렸다고 느낀다고 해요. 오이먀콘의 추위, 어느 정도 인지 상상이 되시나요?


문득 궁금증이 생겼습니다. 따뜻한 입김도 순식간에 얼어붙어 서리가 될만큼 강력한 추위를 자랑하는 이곳에서 과연 세차가 가능할까요? 


오이먀콘 보다 덜 추운 한국만 해도 겨울철 추운 날씨로 인해 세차를 미루기 일수인데 아마도 어려울 듯 합니다. 차량에 묻은 오물이나 먼지는 얼어붙으면 쉽게 지워지지 않아 세차하기 굉장히 까다로운데요. 겨울철 세차 고민을 하고 있을 분들께 삼성화재에서 겨울철 세차 관련 꿀팁을 준비했습니다!



▶겨울철 세차 STEP 1 – 시작은 온도 체크부터



겨울철 세차에서 가장 먼저 신경 써야 할 점은 바로 온도입니다. 세차 도중 물이 얼어버리는 난감한 상황을 맞이하고 싶지 않다면 기온이 영상일 때 세차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일교차가 심하거나 바람이 많이 부는 날에는 급격한 기온 하락으로 세차 도중 차량 표면이 얼 수 있으니 세차 후 남은 물기를 꼼꼼하게 제거해주세요.

 


▶겨울철 세차 STEP 2 – 차량 바닥도 꼼꼼히! 



눈이 내리는 날엔 도로가 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도로 곳곳에 뿌려지는 굵은 소금 같은 가루를 보신 적이 있으실 겁니다. 이것의 정체는 바로 염화칼슘인데요. 이는 도로 위의 얼음을 녹여 미끄러짐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예방한다는 장점도 가지고 있지만 차량을 부식시킬 수 있는 단점도 갖고 있습니다. 염화칼슘이 뿌려진 도로를 달리고 나서 잔여물을 제때 제거하지 않는다면 차량이 부식될 위험이 있으니 눈길 주행 후에는 반드시 제거해주세요.

 


▶겨울철 세차 STEP 3 – 따뜻하게 녹여줘 



밤새 맺힌 이슬이 얼어 차량 표면에 서리로 남아 얼어있다면 차량 청소는 잠시 미루는 것이 좋습니다. 언 채로 청소하면 돌이키기 어려운 흠집이 생길 수 있기 때문인데요. 본격적인 세차에 앞서 차량을 예열하는 단계를 거쳐 표면에 자리 잡은 얼음을 어느 정도 녹인 다음 청소를 시작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겨울철 세차 STEP 4 – 실내 청소도 꼼꼼히 



오랫동안 차 안을 비우고 다시 탑승했을 때 차량 내부와 시트에서 느껴지는 찌릿한 차가움, 다들 느껴보셨죠. 히터를 사용하면 틀지 않을 때 보다 먼지가 많이 쌓이기 때문에 청소할 때 특히 시트와 바닥을 꼼꼼히 정리하는 것이 중요하고 주기적으로 환기를 해줘야 합니다.


겨울철 세차 및 차량 관리, 추워서 혹은 귀찮아서 미뤄만 왔다면 삼성화재가 알려드린 꿀팁과 함께 오늘부터 시작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