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절약

저축 하나로 세금까지 줄이는 연금저축 절세 꿀팁 세 가지! 2019년 기해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찬 새해를 더 풍성하게 만들어 줄 13월의 통장, 연말정산을 앞두고 있는데요. 이맘때면 포털 사이트 검색어 순위에서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것이 바로 ‘연말정산 환급액 늘리는 절세 팁’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특별히 ‘연금저축을 통해 세금을 줄이는 절세 꿀팁 세 가지’를 준비해 보았습니다. 그럼 지금부터 삼성화재와 함께 연금저축 절세 팁을 알아볼까요! :) ▶꿀팁 하나, 소득이 적을수록 세액공제 유리해 맞벌이 부부인 직장인 A씨(총 급여 6,000만 원)와 B씨(총 급여 4,000만 원)는 각자 연금저축상품에 가입해 A씨는 연간 400만 원을, B씨는 100만 원을 납입했어요. 남편의 연금저축 납입 금액 만으로도 세액공제한도를 채우기 때문에 아내인 B씨는 자신의 연금.. 더보기
우리가 추구해야 할 개짱이의 삶 우리가 추구해야 할 개짱이의 삶 ▶이솝우화 ‘개미와 베짱이’ 잘 알려진 이솝 우화 중 ‘개미와 베짱이’ 이야기가 있습니다. 1년 내내 열심히 일한 개미는 곡식을 쌓아놓고 안정적으로 겨울을 보내지만, 노래를 부르며 마냥 놀기만 했던 베짱이는 겨울이 되어 추위와 배고픔을 이기지 못한 채 결국 개미의 집을 찾아가 구걸을 하게 되죠. 그러면서 즐기기만 했던 자신의 욜로(YOLO) 라이프를 반성하게 된다는 그런 교훈(!)적인 내용을 담고 있는 이야기이지요. 자, 여기서 질문 하나 드리겠습니다. 현실에서 삶을 살아갈 때 우리는 개미처럼 악착같이 살아야 할까요? 아니면 베짱이처럼 편하게 즐기며 지내도 되는 걸까요? 소위 개미로 상징되는 절약과 베짱이로 대변되는 욜로, 두 가지 중 어떤 삶의 태도가 맞는 걸까요? 지난.. 더보기
욜로 vs 절약, 무엇이 옳은가 8편욜로 vs 절약, 무엇이 옳은가 2018년 초 어느 저녁, 생각지도 않은 메일 한 통을 받았습니다. 보낸 사람은 모 방송국에서 다큐멘터리를 제작하고 있는 방송작가였습니다. ‘응? 방송국에서 내게 무슨 용무가 있는 거지?’ 궁금한 마음에 메일을 열어 보았습니다. 메일 내용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합리적 소비는 무엇인가’에 대해 기획취재를 하고 있습니다. 2017년 소비생활 키워드가 ‘욜로(YOLO, You Only Live Once)’였다면, 하반기 급상승한 키워드는 이라는 방송프로그램으로 대표되는 ‘초절약 생활’일 텐데요. 소비의 양극 성향이 동시에 발생하는 독특한 현상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에 2018년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절약이란 무엇인지, 어떻게 돈을 소비하는 것이 현명한 것인지에 대한.. 더보기
가장 빨리 1억을 만드는 방법 ▶대한민국 부자의 기준 많은 사람이 돈이 많았으면, 그래서 부자가 되었으면 하고 바랍니다. 이는 돈의 효용을 아는 어린아이서부터 사회생활을 하는 어른들까지 모두 공통되는 희망이자 바람이라 할 수 있습니다. 한편으로 생각해보면 이는 희망이 아니라 마치 본능처럼 보이기도 하는데요. 어쩌면 사람의 몸 안에 그런 DNA가 있는 것 아닐까 하는 생각까지 들기도 합니다. 아마도 이 글을 읽는 독자분들 또한 부자가 되기를 원하실 텐데요. 그렇다면 여기서 질문 하나 드리죠. 대한민국에서 부자라 불릴 정도가 되려면 대체 어느 정도의 자산을 가지고 있어야 하는 걸까요? 20억? 50억? 그도 아니라면 100억? KB금융지주연구소에서 발표한 '2017 한국부자보고서'에 따르면 우리나라 총 인구대비 0.47%인 24만 명 정.. 더보기
내 아내의 절약 신공! 내 아내는 절약의 화신! 제 아내는 대단한 짠순이입니다. 전국에서 짠순이 선발대회가 열린다면 최소한 입상 이상의 성적은 거두지 않을까 생각될 정도입니다. 솔직히 연애 시절엔 아내가 이토록 높은 수준의 절약 신공을 보유했는지 미처 알지 못했습니다. 결혼해 함께 살아보니 그야말로 절약의 화신이었음을 깨닫게 되었죠. 지금은 그 횟수가 많이 늘어난 편이지만,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우리 가족의 외식횟수는 1년에 딱 5번으로 정해져 있었습니다. 네 식구의 생일날 그리고 우리 부부의 결혼기념일이 바로 외식하는 날이었죠. 예외라면, 연례행사라 할 수 없는 아이들의 졸업식 날이 있었고요. 외식 메뉴를 정함에 있어서도 암묵의 룰이 있었습니다. 보통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메뉴인 짜장면, 돈가스 등을 우선으로 하지만, 되도록 .. 더보기
온도는 높이고 비용은 낮추는 겨울철 난방비 절약 팁 연말정산을 앞두고 작년 한 해 동안의 지출을 점검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만약 작년 새해 목표를 ‘절약, 절세’로 잡았다면 목표가 잘 지켜졌는지 확인하는 기회가 될 텐데요. 잘 지켜졌다면 다행이지만, 그렇지 않다면 어디서 돈이 많이 새나갔는지 꼼꼼하게 되짚는 건 어떨까요. 최근의 가계부를 살펴보면 아마 난방비가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을 거예요. 매년 겨울 ‘난방비 폭탄’을 겪고 있지만, 그렇다고 무턱대고 난방기구 사용량을 확 줄일 수도 없죠. 지금까지처럼 난방기구를 사용하면서 비용을 더욱 아끼고 싶다면, 삼성화재가 제안하는 꿀팁으로 난방기구를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걸 추천합니다. ▶겨울철 난방비 절약 팁 1) 난방비 상승 주범 ‘보일러’ 점검하기 겨울철 난방비는 보일러의 효율이 비용을 좌우합니다. 특히.. 더보기
똑똑한 재테크의 첫걸음, 가계부 작성 “오늘부터 시작!” 여러분은 ‘가계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복잡하고 어려운 일, 또는 귀찮고 번거로운 일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으나, 사실 가계부는 재테크의 첫걸음입니다. 단지 지출내역을 기록하는 노트가 아니라 우리의 소비패턴을 파악하고 돈을 관리하는 노트인 것이죠. 미래의 목표를 향해 현재의 지출을 통제할 수 있는 효과적인 도구, 가계부! 지금부터 초보자도 쉽게 쓸 수 있는 가계부 작성 팁을 알아보도록 해요. ▶ APP? 노트? 내게 맞는 가계부를 고르자! 아무리 좋은 가계부여도 조금 쓰다가 포기하게 되면 ‘말짱 도루묵’이겠죠? 가계부 쓰는 습관을 기르려면 오랫동안 편하게 쓸 수 있는 가계부를 선택해야 해요. 가계부 종류에는 수기로 작성하는 노트형 가계부, PC를 이용하는 엑셀 가계부, 스마트폰 가계부 앱 등 다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