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문학

새 시대, 새 시장을 발견한 모차르트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성찰을 담고자 합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귀족들의 찬사를 받아 유명세를 얻은 모차르트였지만, 그는 음악이 궁정의 구경거리에 머물던 시대가 저물고 있다고 내다봤습니다. 모차르트의 진정한 천재성은 음악적 재능을 넘어 시대의 변화를 앞서 예견한 통찰력에 있습니다. 모차르트, 계몽의 시대를 읽다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는 분명 음악사에 길이 남을 천재입니다. 그의 천재성을 예증하는 일화는 차고 넘쳐흐를 정도로 풍부합니다. 불과 여섯 살에 피아노 연주자로 데뷔를 했다니 신동도 이.. 더보기
베토벤, 자신의 음악에 넘버를 붙이다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성찰을 담고자 합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자유 음악가가 된다는 것은 고통을 자처하는 일이었습니다. 베토벤이 평생 경제적 불안에 시달리면서도 이를 감내한 이유는 귀족의 지원에 기대지 않고 경제적으로 자립해 자신이 추구하는 예술 세계를 마음껏 펼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궁정 음악을 벗어난 자유 음악가로의 꿈 베토벤은 궁정악단에 종사하는 음악가 집안에서 태어나 태생적으로 궁정 음악가가 될 운명이었습니다. 하지만 당시 프랑스 혁명을 겪으며 혼란과 격동이 혼재하는 격변의 시대에 베.. 더보기
귀를 통해 재능을 대물림한 모차르트가(家)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해답을 담고자 하였습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음악가의 몸은 그 자체로 악기이며, 악상(樂想)을 담는 그릇이기도 합니다. 건강, 신체적 특징, 생활 습관에 이르기까지 ‘몸의 이야기’는 고전 음악가들의 음악을 이해하는 흥미로운 사실이자 삶의 이면을 들여다볼 수 있게 하는 열쇠이기도 합니다. 어린 시절부터 연주 여행으로 시달린 모차르트는 키가 150 센티미터에도 미치지 못하는 단신에 곰보의 얼굴, 커다란 주먹코를 가진 볼품없는 남자였습니다. 하지만 모차르트의 외모에 대한 열등.. 더보기
베토벤의 습관, 한국인의 중독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 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 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해답을 담고자 하였습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18세기 유럽인에게 와인은 건강 음료였습니다. 베토벤의 할머니부터 아버지까지 집안 대대로 와인을 물처럼 마시곤 했던 이유이기도 한데요. 18세기 유럽에 버금갈 정도로 알코올에 관대한 대한민국. 베토벤의 이야기 속에는 한국인 특유의 음주 습관에 경종을 울릴 만한 성찰이 숨어 있습니다. 의학사에 ‘알코올 중독’이란 표현이 등장한 것은 베토벤이 죽은 뒤 20여 년이 지난 1849년이었습니다. 19세기 말까지도 와인은 건강 음료라.. 더보기
올여름 떠나기 좋은 해변 도시 - 여름엔 바다로 가자! 여행작가 권다현이 추천하는 해변 도시로 떠나는 인문학 여행 시원스레 펼쳐진 모래사장과 끝을 알 수 없는 짙푸른 바다, 기운차게 철썩이는 파도는 언제든 마음속 고민이나 묵은 감정의 흔적들을 훌훌 털어버리기에 좋은 공간이다. 이 같은 해변을 끼고 자리한 도시 중에는 자유로운 정신과 풍성한 예술적 감성, 독특한 낭만을 간직한 매력적인 여행지들이 가득하다. 올여름 당신의 눈과 마음을 설레게 할 아름다운 해변 도시들을 골라서 소개한다. 문학과 커피의 도시, 강릉 ▲허난설헌생가 강릉을 대표하는 인물을 꼽으라면 단연 율곡 이이와 신사임당을 떠올리겠지만, 조선 중기 자유분방한 삶과 파격적인 작품으로 당대 양반사회를 발칵 뒤집히게 만들었던 허균도 빼놓을 수 없다. 우리나라 최초의 한글소설인 의 작가이기도 한 그는 손꼽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