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비안내견

안내견 에티켓 함께 알아보아요! ▶시각장애인 안내견이란? 시각장애인 안내견(이하 안내견)은 시각장애인의 보행을 도와주는 장애인 보조견을 말합니다. 안내견들은 시각장애인들의 안전한 보행 및 위험으로부터의 보호 등을 통해 그들이 사회의 일원으로 잘 살아갈 수 있도록 많은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삼성화재안내견 학교는 국내 유일의 안내견 육성 기관입니다. 1993년부터 안내견 사업을 시작한 이래로 꾸준히 우수 안내견을 육성·분양함으로써 시각장애인의 성공적인 재활을 돕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삼성화재안내견학교 홈페이지 바로가기 (클릭) ▶안내견이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나요? 안내견이 될 강아지들은 성품과 건강이 우수한 삼성화재안내견학교의 번식견으로부터 태어납니다. 생후 7주가 된 강아지들은 이후 약 1년간 퍼피워킹 프로그램을 통해 .. 더보기
피리 남매의 재회 안내견학교에서 태어난 예비 안내견 강아지들은 생후 7주가 되었을 때 사회화 교육을 받기 위해 일반 가정에 1년간 위탁되는 퍼피워킹(Puppy Walking) 과정을 시작합니다. 퍼피워커가 결정되는 순간, 강아지 남매들은 각자의 새 보금자리로 향하며 첫 이별을 겪게 되는데요. 그렇다고 한 번의 이별이 영원한 이별로 이어지는 건 아닙니다. 이들은 머지않아 같은 장소에서 다시 마주하게 될 테니까요. 굵은 빗방울이 후두둑 쏟아지던 여름날, 우산을 쓴 퍼피워커 가족들이 안내견학교에 하나둘 모이기 시작합니다. 그사이 부쩍 큰 안내견 후보견들도 함께입니다. 이들은 무엇 때문에 궃은 날씨를 마다하지 않고 안내견학교를 찾아온 걸까요? 퍼피워커들은 위탁 기간 동안 정기적으로 안내견학교를 방문하게 됩니다. 반대로, 안내견학.. 더보기
가을이네 5남매, 새로운 가족 만나는 날 예비 안내견이 필수적으로 거쳐야 하는 과정, 퍼피워킹! 안내견이 되기 전 사람들과 함께 살면서 사회성을 갖추게 하는 프로그램인데요. 삼성화재 안내견학교에도 퍼피워킹을 시작하게 된 예비 안내견들이 있어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가을이네 5남매, 피리, 포근, 포옹, 포유, 풀꽃입니다. 아직 아기인 줄 알았던 가을이네 5남매가 이 만큼이나 성장해 퍼피워킹에 들어간다고 하니, 참 신기하네요. 가을이네 5남매가 새로운 가정을 만나는 모습을 함께 확인해보시죠! :) 수많은 안내견을 육성하고 있는 삼성화재 안내견학교에 하나둘씩 사람들이 모여 들었습니다. 모두들 웃음이 가득한 얼굴로 학교에 찾아왔는데요. 이분들은 어떤 일로 찾아온 걸까요? 안내견학교에서 퍼피워킹 교육을 받는 다섯 가족! 이분들은 예비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