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지난번에 소개해드린 오스틴 프린세스 ‘기술’ 편에 이어 이번엔 ‘주행’ 편을 준비했습니다. 오스틴 프린세스의 운전 방법은 요즘 자동차와 어떻게 다른 지 한번 확인해볼까요?

 



자동차 시동을 하기 위해선 배터리를 연결해야겠죠? 오스틴 프린세스의 배터리는 뒷좌석 바닥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12볼트 배터리 2개를 병렬로 연결해주면 됩니다.


그 다음 키 박스에 시동키를 꽂고 시계 방향으로 한 칸 돌립니다. 키 박스 옆에 있는 검은 버튼이 바로 시동 버튼인데 이 버튼을 눌러 주면 시동이 걸립니다. 



이제 시동을 했으니 본격적으로 오스틴 프린세스를 운전해볼까요? 오른쪽부터 엑셀레이터, 브레이크, 클러치 페달입니다. 오늘날과 다를 바 없는 전형적인 ABC 페달이란 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잠깐! 뭔가 허전해 보이죠? 안전벨트는 1970~1980년대에 확산됐기 때문에 1953년에 태어난 오스틴 프린세스에는 안전벨트가 없답니다. 그래서 더욱 더 조심해서 운전 해야합니다.

 


오스틴 프린세스는 파워 스티어링이 없기 때문에 저속일 때는 조향이 무척 힘듭니다. 그리고 안전벨트 말고도 에어컨이 없답니다. 자동차에 에어컨이 설치된 것은 1940년대에 미국에서 최초로 시도되었지만 20세기 말부터 확산되었다고 해요. 참고로 히터는 설치되어 있다는 점!

 


브레이킹도 앞뒤 모두 유압식 브레이크를 사용되어 탁월한 제동성능을 발휘하는 오스틴 프린세스! 앞 서스펜션은 좌우 독립된 코일스프링과 위쉬본으로 구성되어 탁월한 승차감을 제공한답니다.



오스틴 프린세스의 운전 방법이 요즘 자동차와 어떻게 다른 지 확인해보셨나요?

오스틴 최고급 모델 오스틴 프린세스! 오스틴 프린세스는 삼성화재교통박물관 ‘프리미엄존’에 전시되어 있으니 가족과 함께 방문해보세요:)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볼 거리, 즐길 거리가 가득한 삼성화재교통박물관! 삼성화재교통박물관에는 전시해설, 체험프로그램, 포토존, 실내교육장, 영상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되어 있어 온 가족들과 함께 즐기기 좋답니다. 지금 바로 확인해볼까요?






전시를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는 전시해설 프로그램으로 정규 운영을 하고 있습니다. ‘이야기가 있는 전시해설’은 자동차에 숨겨진 역사와 문화에 대해 들을 수 있고 ‘알기 쉬운 클래식카 이야기’를 통해 클래식카의 탄생과 기술적인 특징을 들을 수 있어요.




클래식카 포토존에서는 당시의 거리와 문화, 자동차를 한번에 체험할 수 있고 멋진 사진으로 추억을 남기실 수 있어요. 영상실은 클래식카 축제, 교통안전 등 자동차문화 영상을 상영하고 있답니다.

 


체험교육프로그램은 가족과 함께 다양한 자동차의 모든 것을 하나씩 직접 만들어봄으로써 자동차의 구조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체험 교육 프로그램입니다. 교통안전 체험교육장은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가르쳐 주는 체험형 교통사고 예방 교육 프로그램이랍니다.


비가 오는 날에도 실내에서 재미있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삼성화재교통박물관! 가족들과 함께 자동차 문화와 교통안전에 배울 수 있는 삼성화재교통박물관으로 놀러 가보는 건 어떨까요?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자동차 역사와 문화의 조명을 통해 유익한 배움과 특별한 즐거움을 제공하는 ‘삼성화재교통박물관’! 사회 교육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며 자동차 문화 유산의 보존과 전승 그리고 자동차 문화 형성과 정착될 수 있는 기반을 다지고 있답니다.


삼성화재교통박물관에는 자동차 내연기관이 발명된 1886년부터 시작된 130여년의 자동차 역사에서 아름답고 우아한 클래식 카 80여대가 전시되어 있어요. 자동차와 함께 액세서리는 물론 부품, 사진, 포스터 등도 감상할 수 있답니다. 오늘은 1층 전시장에 위치한 ‘프리미엄존’을 소개해드릴까 해요.

 



1. 포커스존

  


삼성화재교통박물관의 포커스존은 세계 유수의 명차들이 전시되어 있으며, 자동차 역사에 빛나는 가치가 있는 모델을 집중 조명하여 감상하는 전시 공간으로 박물관에서는 매월 자동차를 선정하여 전시하고 있습니다. 포커스존에서는 2019년 7월 2일부터 폭스바겐 퀴벨바겐과 윌리스 MB가 전시되어 있는데 어떤 차량인지 한번 확인해볼까요?



2. 폭스바겐 퀴벨바겐 (1944, 독일)



폭스바겐 퀴벨바겐은 제2차세계대전 당시 아돌프 히틀러의 요청에 따라 1940년 페르디난트 포르쉐는 독일의 국민차 폭스바겐 비틀을 기초로 독일군 다용도 전술차량 퀴벨바겐을 탄생시켰다고 해요.


퀴벨바겐은 4륜구동이 아닌 비틀과 같이 후륜 구동이었으나 비포장도로에 적합하게 개조되어 지형 적응력이나 험로 주파능력이 뛰어납니다. 또한 공기를 이용하여 엔진을 식히는 공냉식 엔진이어서 어떠한 날씨조건에도 전천후로 운용할 수 있답니다. 이런 퀴벨바겐의 활약으로 기동력에서 밀리던 미군은 즉시 4륜구동차 윌리스 MB를 만들어 대항했다고 해요. 퀴벨바겐은 손쉽게 용도에 따라 변형할 수 있어서 전쟁 중 궤도차량, 수륙양용차 등 다양한 형태로 제작되었습니다.



3. 윌리스 MB (1944, 미국)

 


제2차세계대전 당시 독일 군용차 퀴벨바겐의 기동력에 밀리던 미군은 군용 4륜구동차 개발계획을 세우고 자국의 자동차회사들에 공개입찰을 공고했다고 해요. 그 결과 윌리스-오버랜드 회사가 최종 선정되어 1941년부터 윌리스 MB 모델을 생산하기 시작했답니다. 하지만 윌리스가 전쟁에 필요한 물량을 충분히 조달할 수 없게 되자 포드에서도 라이선스를 얻어 GPW모델을 함께 생산하게 됩니다. 


날씨와 지형에 상관없이 훌륭한 성능을 보여준 윌리스 MB는 수많은 군인들에게 4륜구동차의 위력을 보여주었으며 전후 일반인에게도 공급되어 그 인기를 더 했는데요. 그리고 지금 지프 랭글러가 윌리스 MB의 전통과 역사를 이어가고 있답니다.


 

삼성화재교통박물관에 오시면 자동차 역사는 물론 멋진 클래식 카도 전시되어 있어 볼거리를 자랑합니다. 또한 액세서리 및 부품, 사진, 포스터 등도 감상할 수 있으니 올여름 가족들과 함께 삼성화재교통박물관에서 즐거운 관람 되시길 바랄게요.

 

다음 편에서는 우아함과 고귀함의 상징, '오스틴 프린세스'와 함께 찾아 오겠습니다.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 연휴가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네요. 1인 가구가 급증하면서 이른바 혼설족(혼자 설을 보내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는데요. 혼밥, 혼술, 혼행에 이어 혼설족, 혼추족 같이 혼자 명절을 보내는 것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근무를 하거나 특수한 상황으로 인해 고향을 찾지 못하는 분들부터 일가친척을 만나러 고생스러운 귀향 길에 오르기보단 긴 연휴를 재충전의 시간으로 활용하는 분들이 많아지고 있기 때문인데요. 


짧게는 5일에서 길게는 9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설 연휴, 혼설족들을 위한 ‘혼자라서 더 즐거운 설 연휴 힐링 장소’를 추천 드려요~:)



▶눈 호강은 기본, 무료 개방은 덤~



설 연휴에 경복궁을 비롯한 주요 고궁과 국립박물관, 미술관 등이 무료 개방된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설 연휴 기간인 2월 2∼6일까지 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 등 4대 고궁과 종묘, 조선왕릉,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과천·덕수궁관,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을 무료로 개방하고, 국립중앙과학관과 국립과학관 상설전시관의 입장료가 50%나 할인된다고 하네요. 여기에 국립박물관과 국립민속박물관 등지에서는 특별공연과 체험행사도 열린다고 하니 설 연휴 동안 명절 분위기를 제대로 느끼기에 이보다 더 좋은 장소는 없겠죠. 



▶호캉스로 혼자서도 럭셔리하게~


 

혼자서도 럭셔리하게 휴가를 즐기는 ‘호캉스족’이 늘면서 호텔들도 다양한 상품을 쏟아내고 있는데요. 특히 혼자서도 당당하고 여유롭게 힐링을 즐기는 혼텔족(혼자서 호텔을 찾는 사람들)들을 위한 전용 서비스와 시설까지 속속 선보이고 있는데요. 가족단위 고객들을 피해 온전히 자신만의 여유를 만끽할 수 있는 노키즈 존, 클래식한 감성을 즐길 수 있는 미술관과 올드 펍, 쇼핑까지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힙한 편집 숍까지, 취향에 맞게 골라 묵는 재미까지 보장되니 편안한 설 연휴를 지내기에 이만한 곳이 없겠죠.



▶쇼핑부터 식도락까지 나 홀로 해외여행


 

명절 때마다 쏟아지는 잔소리 폭격과 등짝 스매싱을 뒤로한 채 일찌감치 해외여행을 계획한 이들도 적지 않을 텐데요. 혼술, 혼밥에 이어 혼행이 대세가 된 요즘 5~9일간의 설 연휴 기간을 활용해 일본, 중국, 동남아시아 등 단거리 여행부터 연차를 활용해 미국, 캐나다, 유럽 등 장거리 여행을 통해 ‘나 혼자 명절’을 즐기는 사람들이 점점 늘고 있다고 하네요. 아무도 모르는 곳에서 즐기는 나만의 진정한 힐링을 원한다면, 이번 설 연휴를 이용해 해외여행을 다녀오시길 추천 드려요~



▶나만을 위한 진짜 힐링, 방콕이 답이다


 

영화관도 호텔도 해외여행도 버거운 당신이라면, 힐링계의 레전드 ‘방콕’이 있습니다. “역시 내 집이 최고다”라는 분들에게는 방콕이 지상 최고의 파라다이스죠. 그 동안 밀린 잠도 실컷 자고, TV 리모컨을 손에 쥔 채 설 특선 영화와 예능 프로그램도 맘껏 볼 수 있다는 특권을 누릴 수 있는 방콕! 혹시 어른들의 잔소리를 피해 방 문은 걸어 잠그더라도 새로운 인연을 위한 마음의 문 만큼은 활짝 열어놓을 수 있는 설 연휴 보내시길 삼성화재가 응원하겠습니다~:)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