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색

주·정차 노면표시, 올바로 구분하고 계신가요? 도로를 주행하다 목적지에 도착했을 때, 근처에 주차장이 없다면 난감합니다. 주위를 둘러보다 빈 자리가 생겨 얼른 자리로 들어갔는데, 아뿔싸! 엄연한 주차금지구역이란 걸 뒤늦게 확인했습니다. 어쩐지, 목이 좋은데 아무도 주차하지 않더라니… 올바로 구분하지 않으면 낭패를 겪기 쉬운 주·정차 노면표시! 앞으론 보자마자 바로 구별하실 수 있도록 삼성화재가 하나씩 설명드릴게요. ▶색깔과 형태에 따른 주·정차 노면표시 -흰색 실선: 주·정차 모두 가능한 지역입니다. 다른 차와 보행자의 통행에 방해되지 않는 위치에 차를 세우면 됩니다. 단, 횡단보도가 10m 이내에 있을 때는 불법 주·정차로 간주되니 주의해야 합니다. -황색 점선: 주·정차가 금지된 구역으로, 사람이 타지 않은 차를 세워두면 안 됩니다. 하지만 급한.. 더보기
색깔도 형태도 다양한 도로 위 차선, 정확히 알고 계신가요? 빽빽한 차들이 같은 방향으로, 때론 서로 반대 방향으로 무질서하게 차가 오간다면, 상상만 해도 아찔하지요? 도로 위에 그어진 다양한 선은 차량이 안전하고 빠르게 원하는 목적지까지 이동할 수 있도록 하는 가장 기초적인 정보 중 하나랍니다. 많은 운전자들이 대충은 알지만 자세히는 모르는 차선 상식! 색깔도, 형태도 다양한 도로 위 차선이 가리키는 의미를 삼성화재가 알려드립니다! ▶색깔에 따른 차선 구분 도로 위 차선의 색은 크게 황색, 흰색, 청색, 이렇게 세 가지인데요. 혹시 한 가지 색만 있으면 밋밋해 보여서 다양한 색을 쓴 걸까요? 답은 ‘NO!’입니다. 각각의 색은 분명한 메시지를 전달하고 있으니까요. - 황색 : 반대 방향 차로를 구분하기 위한 차선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침범 금지’의 의미를 담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