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펑크

365일 24시간 신속한 현장 출동!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고장출동서비스 1분 1초가 생명인 출근길, 김삼성 씨가 운전하던 차량의 속력이 점점 떨어지더니 이내 멈추고 말았습니다. 원인은 연료 부족! 어제 주유소를 들린다는 걸 깜빡하고 집으로 향했던 기억이 주마등처럼 떠올랐습니다. 하지만 여기서 주저앉을 순 없습니다. 김삼성 씨는 급히 삼성화재 콜센터(1588-5114)에 연락해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30분 내로만 와준다면…’하며 기다린 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 긴급 출동한 애니카서비스 출동자가 도착해 휘발유 3리터를 급유했습니다. 김삼성 씨는 가까운 주유소에서 기름을 넣고 무사히 출근할 수 있었습니다. 자동차에 긴급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365일 24시간 신속하게 현장 출동 서비스를 제공하는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애니카서비스 특약, 중형화물승합 특약 또는 전기차특약에 가입하.. 더보기
타이어, 시련이 남긴 열매 지난달, 저는 한 자동차 전문지와 함께 시속 100km 가속 시간이 3초대인 모델들을 한 자리에서 경험하는 기획을 진행했었습니다. 속칭 ‘제로백’ 3초대라면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초고가의 슈퍼카들이나 가능했던 엄청난 고성능이었는데, 그것도 옛말인가 봅니다. 이날 한자리에 모인 다섯 대의 모델 가운데 세단이 두 대나 있었을 정도니까요. 자동차 마니아의 입장에선 지금도 잊을 수 없는 기억입니다. 자동차의 성능은 날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성능이 확 달라진다 해도 여전히 바뀌지 않는 게 있습니다. 그중 하나가 바로 ‘타이어’입니다. 3톤에 육박하는 SUV나 최고급 리무진, 1,000마력을 능가하는 슈퍼카도 결국은 각각 손바닥 하나만큼 땅에 닿아 있는 타이어가 전부입니다. 이 ‘손바닥 네 개’가 말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