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테우스

벽안의 바둑기사, 마테우스 수르마 1단과의 대담 숨 가쁘게 치열했던 삼성화재배 월드마스터스 바둑대회. 어느새 대회 16강, 8강을 넘어 4강에 오른 선수들까지 정해졌습니다. 우승 후보로 꼽히던 커제와 이세돌이 탈락하고, 랭킹 1위 박정환마저 중국의 신예 구쯔하오에게 238수 만에 불계패하는 등 이변이 거듭되고 있는데요. 현재 4강까지 살아남은 유일한 한국 기사 안국현이 우승을 거머쥘지, 아니면 그와 함께 4강에 올라온 중국 기사 구쯔하오, 퉁멍청, 탕웨이싱 중 한 명이 우승하게 될지 궁금합니다. 전통적으로 바둑은 한중일 삼국이 주름잡는 스포츠였습니다. 이번 대회 역시 중국인 3명, 한국인 1명이 4강에 진출하며 그러한 사실을 입증했는데요. 하지만 10년 후에도, 20년 후에도 같은 상황이 반복될 거라 장담할 순 없습니다. ‘바둑 변방’인 서양에서도 바.. 더보기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개막식 현장스케치 지난 4일, 2017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가 경기도 일산 삼성화재 글로벌 캠퍼스에서 개막했습니다. 46개월 연속 한국 1위 박정환, 알파고와의 명승부로 널리 알려진 이세돌과 커제, 대만의 미녀 바둑기사 헤이자자, 월드조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온 파란 눈의 기사 마테우스 등등 바둑계의 빛나는 별들이 한 자리에 모였는데요. 국내외 바둑팬의 가슴을 온통 설레게 했던 개막식 현장을 지금 공개합니다! 삼성화재배 웓드바둑마스터스 개막식과 본선 32강전이 치러질 삼성화재 일산 글로벌캠퍼스. 안으로 들어가자 역대 대회의 명장면들이 시간 순으로 나열된 게 눈에 들어왔습니다. 사진 속 승리의 주인공 대다수는 한국인 기사였는데요. 이들의 투혼을 이어받아, 올해야말로 중국에 2년 연속 빼앗겼던 챔피언 타이틀을 되찾아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