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이헬스노트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습관 및 예방법 아침 식사를 자주 거르거나 신체활동을 적게 하시는 편이신가요? 아니면 기름진 음식을 자주 드시거나 수면 부족이신가요? 이것들이 바로 당뇨병을 부르는 나쁜 습관들이랍니다. 이러한 사소한 습관으로 인해 당뇨가 생길 수 있어요. 오늘은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습관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 볼까 해요! 1. 당뇨병이란? 당뇨병은 인슐린의 분비량이 부족하거나 정상적인 기능이 이루어지지 않는 등의 대사질환의 일종입니다. 당뇨병은 제1형 당뇨병과 제2형 당뇨병으로 나눠지는데 제1형 당뇨병은 인슐린을 전혀 생산하지 못해 발생하는 질환이며, 제2형 당뇨병은 고열량, 고지방, 고단백의 식단, 운동 부족,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 발생하는 질환이랍니다. 2. 연도별 당뇨병 환자 수 추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료 통계에 .. 더보기
11월 14일은 세계 당뇨병의 날!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습관 및 관리방법 11월 14일은 국제 당뇨병 연맹(International Diabetes Federation, IDF)과 세계 보건 기구(World Health Organization, WHO)가 정한 '세계 당뇨병의 날'입니다. 점점 늘어나는 당뇨병에 대해 경각심을 갖고자, 전 세계적으로 시행하는 캠페인이기도 하지요. 오늘은 세계 당뇨병의 날을 맞이해, 당뇨병을 부르는 생활 습관 및 관리방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고자 합니다. ▶당뇨병이란? ‘당뇨병’은 혈액 중에 포도당(혈당)이 높아서 소변으로 포도당이 배출되는 질병을 말합니다. 포도당이 우리 몸속 세포들에 이용되기 위해서는 '인슐린'이라는 호르몬이 반드시 필요합니다. 인슐린은 췌장에서 분비되며, 올라간 혈당을 낮춰주는 기능을 하는데요. 인슐린이 본래의 기능을 해내지 .. 더보기
핫한 헬스케어 시장, 예방 관리형 보험의 현주소는? 미래에 일어날지도 모르는 사건, 사고, 질병 등에 대비하기 위해 사람들은 보험에 가입한다. 다시 말해 어떤 문제, 즉 보험 사고가 발생했을 때 내가 가입한 보험에서 보험금을 지급하는 사후 보장 시스템이다. 그런데 최근들어 사고가 생기기 전에 앞서서 나의 건강 관리를 도와주고, 관리를 잘해서 건강해지면 보험료 할인 혜택이나 포인트를 지급하는 ‘예방 관리형 보험’이 등장해 눈길을 끈다. 올해 4월 출시된 ‘건강증진형 보험상품’이 도입 두 달 만에 약 6만 건의 가입 실적을 기록했다. 건강증진형 보험상품은 기존의 암∙CI(중대질병)종신∙당뇨병 등 건강보험에 걷기, 달리기와 같은 운동량이나 식사, 혈당, 체력 등을 측정하여 보험가입자의 건강관리 상태를 점검하는 기능이 추가된 상품이다. 건강 관리를 잘하면 질병으.. 더보기
“당뇨병 관리? 지금 바로 시작하세요!”삼성화재 당뇨병 환자 건강관리서비스 ‘마이헬스노트’ 자문의 박철영 교수 인터뷰 下 ‘어르신들의 질병’이라 불리던 성인 당뇨병이 30대 이상에서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10대에게까지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에 는 10여 년 전부터 당뇨병 식사습관 및 생활습관 관리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시스템을 개발해 온 강북삼성병원 내분비내과 박철영 교수님을 만나고 왔습니다. 박철영 교수님은 삼성화재가 당뇨병 고객을 위해 출시한 건강관리 서비스 ‘마이헬스노트’ 앱의 자문의로서, 당뇨병 환자의 식사요법과 운동 등 생활습관을 교정하여 스스로 혈당을 관리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있는데요. 화제의 중심에 선 당뇨병, 그 원인과 해법은 무엇인지 ‘마이헬스노트’ 자문의 박철영 교수님과의 인터뷰를 두 편에 나누어 소개합니다. 강북삼성병원 강북삼성병원 강북삼성병원 강북삼성병원 강북삼성병원“젊은 당뇨병 느는 요즘, 생활.. 더보기
당뇨 진단 받으셨나요? 치료와 합병증도 보장해드려요! 당뇨 관리의 페이스메이커 <건강을 지키는 당뇨케어> 특별한 증상이 없지만 나도 모르는 사이 작은 상처도 회복할 수 없게 만들고, 심각한 경우에는 신체 일부를 절단하는 상황에 이르게 되는 병이 있습니다. 바로 ‘당뇨’입니다. 흔히 고령자들의 만성 질환으로 인식되던 당뇨가 최근 2030세대에서도 발병이 늘고, 심지어 10대에서도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제는 모두가 관심을 갖고 관리해야 하는 질병이 된 것이죠. 2016년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30세 이상 인구의 10%인 336만 명이 당뇨 진단을 받았습니다. 여기에 당뇨 직전 단계인 공복혈당 장애 진단을 받은 이들(약 700~800만 명, 대한당뇨병학회, 2013)까지 포함하면 우리나라의 당뇨 인구는 1,000만 명에 이릅니다. 공복혈당 장애 환자가 10년 이내에 당뇨병에 걸릴 확률은 무려 37%에 달합니다(국.. 더보기
“젊은 당뇨병 느는 요즘, 생활습관 관리가 답!” 삼성화재 당뇨병 환자 건강관리서비스 ‘마이헬스노트’ 자문의 박철영 교수 인터뷰 上 당뇨병이 이슈입니다. 당뇨병은 췌장에서 분비하는 ‘인슐린’이라는 호르몬 이상으로 생기는 병인데요. 음식을 섭취해 혈중 포도당 농도가 높아지면, 췌장의 베타세포가 인슐린을 분비해 포도당을 세포의 에너지원으로 쓰게 합니다. 인슐린이 부족하면 포도당이 세포에 못 들어가 에너지원으로 쓰이지 못한 채 혈중 포도당 농도가 높은 상태로 유지되는 ‘고혈당’이 됩니다. 에너지원이 부족해진 세포는 포도당 대신 지방이나 근육을 분해해 에너지원으로 쓰게 된답니다. 이처럼 고혈당 상태가 지속되면 체중이 심하게 빠지고 근육은 줄어들죠. 당뇨병이 화제인 이유는, 최근 환자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30세 이상 국내 성인 중 당뇨 환자는 336만 명으로 10명 중 1명 꼴입니다. 당뇨병 전 단계에 속하는 사람도 4명 중 약 1명.. 더보기
당뇨병을 예방하는 건강한 생활, 삼성화재와 함께해요! 평소에 단 음식을 좋아하는 사람이 걸리기 쉽지 않나요?비만인 사람들이 잘 걸린다고 하던데 … ‘당뇨병’, 혹시 ‘남의 이야기’ 라고만 생각하진 않으셨나요? 대한당뇨병학회의 자료에 따르면 30세 이상 국내 성인의 당뇨병 유병률은 13.7%, 약 7명 중 1명인 셈입니다. 당뇨병 전단계에 속하는 환자도 24.8%, 즉 4명 중 1명에 달합니다. 나이가 많을수록 유병률도 높아져 65세 이상에서는 10명 중 3명이 당뇨병 환자라고 합니다.(대한당뇨병학회, 2016) 2012년 221만명 수준이던 당뇨병 환자는 2016년에는 270만명까지 늘어 무려 22%의 증가율을 기록했다고 해요(건강보험공단, 2017).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당뇨 발병 위험, 어떻게 하면 예방할 수 있을지 삼성화재와 함께 알아보아요. 1. .. 더보기
미리미리 건강하게, 삼성화재 건강보험 <건강을 지키는 당뇨케어 15년만기형> 출시 2020년 당뇨 환자가 424만명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2016년 한 해 동안 새롭게 당뇨병 진단을 받은 사람만 35만명이라고 해요. 그만큼 당뇨 유병자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것이지요. 게다가 당뇨병에 걸린 환자들 중 절반 이상은 아직 자신이 당뇨병 환자임을 모르고 지낸다고 합니다.(대한당뇨병학회, 2010년 통계 기준) 암보험이 미래를 준비하는 중요한 수단이 된 것처럼, 당뇨보험 역시 미리 준비해야 할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당뇨가 ‘사회적 유행병’으로 불리는 시대의 흐름에 맞춰, 당뇨는 물론 합병증이 발생했을 때도 든든한 보장으로 안심하실 수 있도록 삼성화재에서 새로운 보험을 출시했습니다. 당뇨병의 진단, 치료, 합병증, 장애, 사망까지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삼성화재 건강보험 를 한번 살펴볼까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