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리트리버 7남매'에 해당되는 글 18건

  1. 2011.05.18 Episode 3. 엄마의 사랑이 느껴져요 (2)
  2. 2011.05.11 Episode 2. 잠귀신이 붙었어요 (6)
  3. 2011.05.04 Episode 1. 리트리버 7남매가 태어났어요~ (5)


여러분, 안녕하세요~ 오지라퍼입니다 ^^ 오늘도 귀여운 리트리버 7남매의 성장기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답니다. 일주일동안 많이 기다리셨죠? 으흐흐. 언제부턴가 이 꼬물꼬물 앙증맞은 녀석들을 기다리는 분들이 늘어나고 계세요. 지난주에는 잠귀신으로 우리들을 웃게하더니, 이번엔 어떤 이야기로 우리들을 웃게해줄지 궁금합니다~ 그럼 함께 귀염둥이 7남매를 만나러 가볼까요?



안녕하세요, 일주일만에 찾아온 빛나에요...
오늘로 저희들은 태어난지 꼭 16일 째가 되었네요.


앞으로도 인생사,,,아닌,,,견생사(?)에 닥칠 우여곡절들이 무척 많겠지만,  당분간은 먹고 사는데(?) 집중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저희들이 태어나기 까지 평균 임신 기간을 아세요?
보통 2달.. 혹은 63일 정도라고 하는데요, 사람과 마찬가지로 태어난 지 얼마 안된 어린 강아지들은 면역력도 약한데다가, 제대로 걷지도 움직이지도 못하기 때문에 눈감고서 고민해야 할 일이 많거든요. ㅎㅎ



게다가 눈을 뜬 친구도 있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고 해서, 제대로 먹거리(?)를 찾기 까지가 무척 힘들답니다.



오늘은 특히 저희 엄마 자랑을 하려고해요. 우리 엄마인 카미 여사는 아시죠?



지난번에도 말씀드린 것처럼 워낙에 우리 7남매를 지극정성으로 아끼시고 사랑해주셔서 늘 감사하고 있습니다.



우리 엄마의 사랑이 보이세요? 저는 느낄 수 있는데... ^^;;



아직은 어린 우리들이 모여 있을라치면 일일이 혀로 핥아서 몸도 닦아 주시고, 배변도 어려운 우리들을 위해 하나하나 챙겨주신답니다. 정말 울 엄마를 봐서라도 우리 남매들 열심히 먹고 자라야겠어요.
(아직은 할 수 있는게 아무 것도 없어요. ㅜㅜ)



건강하게 무럭무럭 자라는게 우리의 사명이요, 미션이라고 확신하며(!!!) 오늘도 먹다 지쳐 잠들어보겠습니다... ^^ 여러분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



 





< Episode 3, 한눈에 볼 수 있죠? >








저번에는 눈도 못뜨고 잠만 자더니 조금은 활발해진(?) 귀여운 7남매의 모습입니다. 볼때마다 입가에 연신 엄마미소가 지어지네요. 리트리버 7남매에게 좋은 기운만 팍팍! 받으셨길 바라며 오지라퍼는 이만 물러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안녕하세요~ 오지라퍼입니다 ^^
보기만해도 귀여운 리트리버 7남매의 이야기가 곧 펼쳐집니다! 흐흐흐. 지난번 포스팅에서는 다섯째 '빛나'가 리트리버 7남매의 이야기를 직접 전해줬는대요~ 오늘은 또 어떤 이야기를 들을 수 있을지 기대가 되네요. 그럼 귀염둥이 7남매를 함께 만나보실까요~?


하~~~~음...안녕하세요.
일주일만에 인사드리는 '빛나'에요. 너무 졸려서 말하기도 힘드네요... ^^


사실 이제야 태어난지 8일차라 별달리 한 것도 없어요. 그저 먹고, 자고, 자연에 충실하죠....^^;;

저희들은 아직 눈도 뜨지 못해 앞을 잘 볼 수 없지만, 그 대신에 후각은 무지 발달되어 있기 때문에
먹고 자는 데에는 자신있답니다. 아직 뒷발에 힘이 없어서 앞발로만 다니지만, 엄마의 젖내음은 귀신
같이 맡아서 찾아간답니다.


게다가 우리는 너무 어려서 자체적으로 체온 조절을 하기도 힘들어요. 그 덕분에 남매애(愛 ?)는 무척
좋아져서 10월의 약간 쌀쌀한 추위를 서로의 체온으로 극복하려고 꼭 붙어 잔답니다.
물론, 젖먹을 때면 엄마품으로 달려가서 추위를 이기고 있죠.. ^^



저희를 돌봐주는 훈련사 언니들은 우리들의 체중을 매일같이 확인해요...
(눈치 빠른 분들은 알겠지만, 첫 회엔 제가 누나라 그랬는데,,.저의 실수^^;; ..넓은 이해를 부탁 드려용..)



졸음엔 장사 없다구요, 3연속 하품 발사~~~!!!



생후 3일까지는 하루에 2번씩 몸무게를 재고, 이후엔 하루 한번 꼭 체중을 확인한답니다.
그 이유는 보통 300 ~ 400그램으로 태어나지만, 두 배가 되는 600 ~800그램까지 특별히 신경써서 관리받아야 하거든요. 체중이 줄어들면 건강상에 큰 문제가 있을 가능성이 많아 늘 확인하고 긴장한답니다. 지금은 면역력도 무척 약해서 정해진 출입 인원이 아니면 저희 얼굴 보기도 힘들어요. ^^;;



암튼 훈련사 언니랑 울 엄마의 따뜻한 보살핌으로 무럭무럭 자라면서..먹고 자는데 힘쓰고 있답니다.
저희들은 태어나서 2주가 되어야 귀가 열리고, 3주 정도가 되어야 제대로 눈을 떠서 앞을 볼 수가 있어요. 건강하게 지내는 저희들처럼 이 글을 읽는 여러분들도 첫째도 건강, 둘째도 건강~~~~!! 아시죠?
언니 오빠 여러분 담주의 저희 7남매 이야기 계속 지켜봐주세요... 그럼 안녕~~!!

 


엄마랑 함께 찍은 사진,, 울엄마, 늘 감사합니다... ㅎㅎ


< Episode 2, 한눈에 볼 수 있죠? >



 



어머나~ 정말 앙증맞고 깜찍한 리트리버 7남매네요! 꾸벅꾸벅 졸고 하품하는 모습에 어찌나 미소가 나오던지... 다음주 이야기가 벌써부터 기다려집니다. 으흐흐. 조금 더 성장해있을 7남매를 기다리며, 오지라퍼는 여기서 이만 물러가볼게요. 해피한 수요일 보내세요 ^^ 

▶ 삼성에버랜드 블로그 'with Everland' 바로가기





안녕하세요 여러분~ 오지라퍼입니다! 오늘은 지난번에 프롤로그로 미리 예고해 드렸던 것처럼 리트리버 7남매의 성장기를 본격적으로 소개해드리려고 해요. 볼수록 깜찍하고 순둥이 같은 아이들이 어떤 과정을 거쳐 어엿한 안내견으로 성장했는지 오지라퍼도 궁금한대요. 흐흐흐. 이번 이야기에서는 갓 태어난 리트리버 7남매의 모습을 볼 수 있다고 하니 기대많이 해주세요. 리트리버 7남매중 다섯 째인 '빛나'가 직접 화자가 되어 여러분에게 리트리버 7남매의 이야기를 전한다고 하네요. 귀 쫑긋 세우고 집중하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 오호호~ 성격급한 엄마, 카미에게서 태어난 축복받은 유전자들!! 우리모두 빛나의 이야기를 들어볼까요~? 



안녕하세요 멍멍!!
오늘부터 안내견 성장기가 시작 된다는 건 알고 계시죠? 제 이름은 '빛나'에요~ 제가 누구냐구요?  제 소개를 드리자면 저는 7남매의 막내...는 아니고 다섯째입니다. 앞으로 '리트리버 7남매 성장기'에 자주 등장할 것 같으니 제 이름 잘 기억해 주시구요~!!
저희 7남매는 2009년 10월 7일 어느 가을날,  이 세상에 왔어요. 낮부터 시작된 엄마의 출산은 거의 6시간 가까운 진통 시간이 지나서야 막내까지 모두 세상 빛을 볼 수 있었답니다.(사실 전 기억이 하나도 안나요. 사실은 우리 훈련사 누나가 대신 해준 얘기랍니다!) 그럼 지금부터 우리의 탄생 이야기를 들어보실까요?

알고 계실지 모르지만, 엄마개의 뱃속에 여러 강아지가 있을 경우 1시간에 한 마리씩 태어나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에 비하면 우리 엄마(카미)는 성격이 급한지 무척 빠른 편이셨다고 해요. 


 (2009년 10월 8일 생후 2일째)
 

제 얼굴이 보이시나요? 잘 안보인다구요?
그럼 좀 더 가까이 보실까요?


누가 '빛나' 일까요? 우리 엄마는 저희들을 낳자마자 할 일이 무척 많아지셨어요. 갓 태어난 우리몸에 붙어있는 태막과 태반도 입으로 제거해주고, 온 몸을 핥아서 우리들의 체온 올리기에 힘써 주시죠. 특히나 제 맘을 울린 것은 엄마께서 저를 비롯한 자식 하나하나의 엉덩이를 핥아서 배변을 도와줄때였어요. 너무 어릴때는 제대로 배변을 할 수 없기 때문에, 엄마가 곁에서 도와주시거든요. 덕분에 7남매 어느 녀석도 끼니를 거르거나 배변을 빼먹는 일 없이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답니다!


우리 엄마의 사랑이 느껴지시나요? 그윽한 눈빛에 한껏 사랑을 담아주셔서... 늘 감사하고 있어요.


저랑 엄마랑 얼굴 크기도 많이 차이나죠? 하지만 너무 걱정마세요~ 금방 따라잡을테니까요! 아직은 눈도 뜨지 못했지만... 2주만 지나면 어여쁘고 큰(?) 눈망울도 보여드릴 수 있을거에요. 


태어난 지 이틀째 이지만, 이미 각자가 좋아라하는 자리도 생겼다구요!! 게다가 엄마의 공정한(?) 자리 배치 덕분에 VIP석(?) 쟁탈을 위한 다툼도 없어요. 남매끼리 서로서로 사이좋은 식사시간을 갖고 있답니다~


이제 막 세상의 빛을 본 우리들... 많이 낯설고 어색하긴 하지만 엄마의 크고 넓은 사랑을 느끼며 긴 ~ 하루를 이렇게 보냈답니다.


 


 

Episode 1의 이야기가 한눈에 쏘~ 옥 들어오시죠? 


앙증맞은 리트리버 7남매의 좌충우돌 안내견 성장기는 다음주에도 쭉~ 계속됩니다. 5월 11일 수요일에는 Episode 2. 태어난지 8일... 잠귀신이 붙었어요. 라는 깜찍한 제목으로 찾아올테니까 기대 많이해주세요! 7남매의 이야기는 매주 수요일, 삼성화재 공식블로그 '화제만발'과 삼성에버랜드 블로그 'with Everland'를 통해 만나보실 수 있답니다. 오지라퍼는 벌써부터 매우 두근두근하고 있어요~ 흐흐흐. 





▶ 삼성에버랜드 블로그 'with Everland'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