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계몽주의

베토벤, 사람이 아니라 시대로부터 배우다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성찰을 담고자 합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18세기 들어 후원자인 귀족과 자유를 갈망하는 예술가 사이의 갈등이 빈번해졌습니다. 베토벤은 이 같은 시대적 흐름에 주목했습니다. 이를 자신의 음악적 자양분으로 삼아 당시로써는 보다 파격적이고, 자유로운 음악적 형식을 연구했습니다. 시대의 변화를 음악적 자양분으로 삼은 베토벤 베토벤이 음악가로서 활동을 시작하던 시기, 대부분 음악가의 목표는 귀족이 운영하는 궁정악단에 취직하거나 재력 있는 귀족 후원자를 만나는 일이었습니다. 쉽게 말.. 더보기
하이든, 미래 세대에 자신을 투자하다 세상을 보는 삼성화재의 새로운 관점, ‘門問, 물음을 여는 문’은고전음악가들의 인생 속 건강과 행복, 삶의 균형을 전문가의 눈으로 살피고인문학적 관점을 더해 깊이 있는 질문과 의미 있는 성찰을 담고자 합니다. 삼성화재와 함께 삶의 혜안을 찾고 인생의 봄날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18세기 계몽 군주들은 음악을 중심으로 한 문화적 투자를 아끼지 않았습니다. 새롭게 생긴 음악당과 연주회는 새로운 시민 계급을 성장시켰습니다. 후배 음악가를 물심양면으로 도운 하이든의 행동 역시 이와 비슷한 맥락에서 이루어진 미래 세대를 위한 투자였습니다. 예술과 더불어 사회 개혁에 나선 18세기의 계몽 군주들 18세기까지 거의 모든 음악은 넓은 의미에서 결국 실용 음악에 속했습니다. 예배의 경건함을 도모하거나 궁정의 연희를 흥겹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