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안녕하세요~ 여러분, 오지라퍼입니다 ^^
현충일은 잘 보내고 계신가요? 이번 주는 월요병 대신 화요병이 오지 않을까 싶어요! 흐흐흐. 오늘은 조울증에 대해 이야기 해보려고 합니다. 자살하는 사람 10명 중 3명이 조울증인 만큼 그냥 지나치기에는 안될 문제예요. 조울증의 증상과 치료 방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아요!


# 쉽게 알아채기 어려운 조울증


<시인의 사랑>으로 우리에게 잘 알려진 독일의 음악가 슈만. 잘나가던 시절에는 한 해 무려 168개의 곡을 썼다고 해요. 하지만 이 시기가 바로 조증 상태였다는게 나중에나 밝혀졌어요. 이미 그는 투신 자살 소동을 벌이고 정신병원에서 사망한 뒤였죠. 최근에는 <나는 가수다>의 임재범이 과거 조울증을 앓았음을 고백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요. 조울증은 말과 과잉 행동이 많아지면서 흥분을 잘하는 조증 증세와 심하게 가라앉는 우울증 증세가 번갈아 반복해서 나타나는 질환이에요.


# 우울증과 조증의 차이점?


우울증은 억울함 등 기분이 가라앉은 상태가 지속되지만 조울증은 감정이 격앙되는 조증과 대조적인 성격의 울증이 교대로 나타나는 양극성 장애예요.

조증:
기분이 심각하게 들뜬 상태가 지속되어 자신이 실제보다 매우 대단하게 느껴지는 증상인데요. 공격적이며 충동적이고 낭비에 무감각해지게 됩니다.
울증: 매사에 무기력해지고 쓸데없는 죄책감에 사로잡혀 있으며, 자신감이 사라지고 불면증에 시달리는 증상을 말해요.



우울증 전문 클리닉 마음과마음 신경정신과 류영민 원장은 "
환자 중에는 주로 예술가들이 많아요. 조울증 기간에는 작품 활동이 더 왕성해지고, 과감해지거든요. 그래서 오히려 회복을 두려워하죠. 자신이 신이라는 식의 과대망상을 갖고 있거나 횡설수설하고 환청이 들린다고 하는 경우, 정치와 무관한 사람이 갑자기 정치를 하겠다고 하는 경우도 조울증세일 수 있습니다. 카드를 수천만원 쓴 뒤 입원하는 경우도 있어요." 라고 이야기 합니다.


게다가 기분이 좋을 때는 의욕이 넘치지만 생각이 많고 사고과정이 빨라 말이 많아지고 많은 양의 글을 쓰기도 하는데요. 평소보다 옷차림이나 화장이 지나치게 화려해지기도 하죠. 이에 "욱하는 것 좀 고쳐라.", "왜 그리 변덕이 심하냐."는 식으로 윽박지르기보다는 극단적인 기분 변화를 이해하고 감싸주는 게 좋아요.


# 조울증 환자 대부분이 30~40대


사례 1. 오랜 기간 만성적인 관절염을 앓아온 주부 환자 K. 어느 날 병원을 찾았다가 조울증을 진단받고 입원 치료를 받은 후 퇴원.

사례2. 작품을 왕성하게 쏟아내던 화가 B. 평소보다 조금 말이 많아졌지만 겉으로 봐서는 멀쩡해 보임. 병원을 찾았다가 조울증 진단을 받음.
사례3. '나는 조물주다.'라고 늘 말하고 다니는 K 과장. 자신은 하늘에서 내려왔으며 만물을 창조했다고 말하고 다님. 최근에는 정치에 입문하겠다고 공공연히 말하는 중.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조울증 환자가 최근 5년간 30% 가까이 증가했으며 그중 대부분이 30~40대(40대 21.4%, 30대 21.2%)인 것으로 나타났어요. 30~40대에 조울증이 많은 이유는 무엇일까요? 류영민 원장은 이렇게 얘기합니다. "스트레스에 대한 대처 전략이 없어서겠죠. 스트레스나 불안 상황에 대처하는 자신만의 무기를 준비해놓아야 합니다. 취미생활이든 대인 관계든 자원봉사 뭐가 됐든 스트레스를 해소할 만한 전략이 있어야 해요."
 
30~40대는 조직사회의 평가와 자녀 양육이나 회사에서의 목표 달성을 위한 스트레스에 가장 많이 노출되는 연령이라고 볼 수 있어요. 강동성심병원 한창환 정신과 과장은 조울증이 30~40대에 많이 나타나는 이유는 취업 문제, 결혼, 성공에 대한 욕구 등 사회생활에 대한 부담감과 같은 심리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했기 때문으로 추정합니다. 조울증 환자가 3월에 가장 많은 것도 새해의 첫 계절인 봄, 또 새학기를 맞이해 상대적 박탈감으로 위축될 수 있기 때문이에요. 

특히나 조울증은 '저 사람 조금 말이 많아졌다.'라거나 '평소보다 조금 흥분한 것 같다.'는 느낌을 받을 뿐이어서 우울증과 달리 쉽게 알아채기가 어려워요. 이럴 경우엔 그러한 행동에 대해 일정한 사이클이 있는지 살펴볼 필요가 있어요~ 일년 중 유독 봄에 그렇다거나 두 달에 한 번씩 증상에 시달린다거나 하는 등, 일정한 사이클이 있다면 조울증으로 볼 수 있습니다.


# 조울증 무료진단 어플리케이션


대한우울,조울증학회에서 만든 조울증 자가진단 무료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자신의 우울증, 조울증 증세에 대해 알아볼 수 있어요.

▶ 조울증 무료진단 어플 다운받으러 가기



# 류영민 원장이 말하는 조울증 치료 포인트


1. 믿을 만한 사람을 주변에 두기
배우자든 친구든 자신에게 믿음을 주는 사람을 주변에 가까이 두세요. 그 사람의 말에 귀를 기울임으로써 자신을 객관적으로 바라볼 수 있습니다.

2. 감정곡선 그리기
자신의 감정이 가장 좋을 때를 +100, 가장 나쁠 때를 -100으로 두고 지금 자신의 기분이 어떤지 그려보는 거예요. 자신을 객관적으로 관찰할 수 있는 기회를 주기 때문이죠.  

3. 약물 처방 받기 
뇌의 기분 조절 기능에 문제가 생긴 조울증은 일단 상담을 통해 의사의 진단을 받고, 기분조절제로 약물 치료를 통한 재발 방지가 목표입니다. 초기 조울증의 경우 약물로 훨씬 좋아지는 경우가 많다고 해요. 
 
4. 입원 치료 받기
약물 처방과 함께 돌발 행동을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인데요. 자살 등의 돌발 행동을 막고 본인이나 가족의 경제적, 정신적인 안정 상태를 유지, 보호할 수 있는 방법입니다.
 
더 자세한 내용이 보고싶으시다면 소셜 웹진in 6월호에서 확인해 보세요!

▶ 소셜 웹진in 6월호 '걱정 없어 보이는 김 과장, 혹시 조울증?'



조울증에 대해 몰랐던 새로운 사실들을 알게된 것 같아 유익했던 시간이었어요 ^^ 여러분들도 잘 읽어보셨나요? 정신적으로도 건강하고 행복한 삶... 정말 중요한것 같습니다. 흐흐흐. 그럼 오지라퍼는 다음에 더 좋은 소식으로 찾아올게요.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지금까지 오지라퍼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