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안녕하세요~ 오지라퍼입니다. 매서운 추위가 이번 주에는 좀 덜해질까 하고 좋아라 했더니, 웬걸요. 이번 주도 한파의 영향에서 벗어날 수가 없다고 합니다. 지난 주에 지하철 2호선이 고장나서 많은 분들의 출근이 어마어마하게 지연되었던 적도 있었죠? 그 고장의 이유도 바로 한파 때문이었다고 해요. 전차의 전선이 추위 때문에 끊어졌기 때문이었죠. 올 겨울은 왜 이리도 추운 걸까요. 어흑흑.

이렇게 추울 때일수록 사람들의 전기 사용량이 엄청나게 늘어나고 있어요. 해마다 여름, 겨울이면 문제가 되는 사항이지만 올 겨울은 기록적인 한파 때문에 전력 사용량이 더더욱 늘어났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올 겨울 최대 전력 사용량이 지난 17, 사상 최대인 7314만㎾를 기록하기도 했어요. 이날 오후에는 전남 여수산업단지에서 일대 정전이 일어나 공장 가동이 중단되는 사고도 있었죠? 한파 때문에 전력 사용량이 최대가 되면서 전기를 아끼자!’ 는 자성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답니다. 그렇다면 우리 이제, 전기를 아끼면서 몸도 마음도 따뜻하게 만들어줄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 볼까요? 여러분의 마음을 항상 따뜻하게 만들어드리고 싶은 오지라퍼, 이젠 여러분의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드릴 만한 방법도 함께 연구해 보겠습니다. 함께 보시죠~

 

촌스럽다고요? '패션' 내복이 부활했어요~

왠지 촌스러운 빨간 내복이 생각나서 입기가 망설여졌던 그동안의 내복. 하지만 올 겨울의 엄청난 한파에서 한 시간만이라도 밖에 나가 있어 보셨다면 그런 생각은 쏙~ 사라질 것 같아요. 그만큼 추운 요즘, 내복이 화려하게 부활했다고 하는데요. 실제로 여러 백화점에서도 2010년 말부터 올해까지 속옷매장의 판매량이 작년에 비해 23%나 증가했다고 해요. 여러 종류의 속옷을 다 포함한 집계이긴 한데, 내복 판매가 증가한 것이 큰 영향을 미친 결과죠.

그리고, 그 내복의 열풍을 주도한 것이 바로 유니클로의 히트텍(Heattech)’!


2002년 출시된 이래 전세계적으로 1억장이 넘게 팔린, 완전 히트상품이죠. 몸에서 발생되는 수증기를 열에너지로 변환해 발열시키는 원리라서, 얇고 착용감도 좋아서 인기있는 제품이랍니다.

사실 그동안 사람들이 내복을 입지 않았던 이유는 아무래도 때문이었죠. 날씬해 보이는 데 있어서 내복은 몸이 부해 보이는 역할을 했기 때문에 피했던 것인데요. 하지만 요즘 출시되는 내복은 소재가 얇으면서도 신축성이 좋아서 몸의 라인에도 별 지장을 주지 않고, 따뜻함만 남아 있어서 다시 인기를 얻고 있답니다.

실제로 겨울에 내복을 입으면 실내 난방 온도를 2.4도 올리는 효과가 있다고도 하니, 앞으로는 오지라퍼도 내복 사랑을 좀 더 적극적으로 해볼까 합니다. 호호호 


전기 아끼는 일본의 노하우 따라잡기?


전기를 아끼는 생활 습관을 위해서는
, 바로 옆나라인 일본을 살펴볼 필요가 있어요. “, 일본은 왜요?” 라고 의문을 가지실 분들이 많은데요. 일본도 우리나라처럼 춥기는 마찬가지지만, 전력대란은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합니다. 왜냐! 바로 에너지를 아끼는 생활 습관이 몸에 배어 있기 때문이죠. 겨울철에도 보일러를 빵빵하게 틀어놓고 실내에서는 얇은 옷만 입고 지내는 우리와 달리, 일본 사람들은 추운 듯한 실내에서 몸을 따뜻하게 해 주는 여러 아이템으로 겨울을 보낸다고 해요.

이런 생활 습관 때문에 일본에서는 추위를 이기는 에너지 절약상품도 당연히 많이 개발되었는데요. ‘유단보라는 일본의 보온 장치는 뜨거운 물을 넣은 보온병 같은 것이에요. 잘 때 따로 난방장치를 가동할 필요 없이 이불 속에 이 유단보를 품고 자면 따뜻함은 물론이고 물이 들어 있으니 실내의 습도도 적당히 유지된다고 해요. 일석이조죠?   

그런가 하면 잘 때 발바닥에 붙이고 자는 발열파스인 '가이로', 실내에서 몸을 따뜻하게 해 주는 '입는 담요', 전기난로와 이불이 함께 붙어 있는 밥상인 '고타쓰' 등등이 있답니다.

 

이게 바로 고타쓰 인데요. 혹시 짱구는 못말려에서 본 것 같다고요? 그렇다면 당신은 센스쟁이! 호호호. 이불이 왠지 너무 따뜻해 보여요~  

 


분위기 잡는 차 한 잔
? 몸 데워주는 차 한 잔!

 

보통 집이나 사무실에서 일하다가, 혹은 이야기를 나누며 마시게 되는 차 한잔. 별 생각 없이 커피를 마시거나 그냥 아무 차를 마시는 경우가 많은데요. 차 한 잔만 잘 마셔도 겨울철 몸이 따뜻~해지는 비결이 있다고 합니다. 겨울에 맞는 차를 골라 마시는 거죠.

 

그 중 하나로, 겨울에 마시면 좋을 차 중 하나가 바로 계피차입니다. 한방에서는 계피가 몸 속에 뭉친 냉기를 풀어주는 효과가 있다고 하는데요. 신경을 안정시키기도 하며 땀을 나게 하기도 한다고 하니, 몸이 으슬으슬 시려운 것 같을 때 마시면 좋겠죠? 또한 뱃속이 차가우면 설사도 잦고, 아랫배가 차고, 배가 아프기도 하는데 이럴 때 계피를 먹으면 좋다고 해요. 특히 손발이 차가운 여성분들에게도 효과가 있다고 하니 특히 여성분들께 추천합니다!  

또한 추위를 잘 타고 추운 곳에서 음식을 먹을 때 자주 체하는 사람에게는 생강이 좋다고 해요. 생강이 위장을 따뜻하게 해 주는 성질이 있는데, 특히 생강의 매운 성분인 진저론이 몸을 데워주기 때문이죠. 소화불량이 있거나 감기 기운이 있을 때도 마셔주면 좋다고 합니다.

, 보통 과일은 다 차가운 편인데 겨울철 과일 중 귤이 따뜻한 성질을 지닌 과일이라서 귤껍질로 차를 만들어 마셔도 효과가 좋대요. 특히 귤은 피부에 보습 효과를 주기도 하니 이 점도 기억해 두면 좋겠죠?



이렇게 겨울철을 조금이라도 따뜻하게 보낼 만한 방법을 제안해 드렸어요. 어떠신가요, 지금 지키고 있는 것도 있으실 테고, 이건 미처 몰랐네! 하는 부분도 있으실 텐데요. 추운 겨울, 너무 보일러와 히터에만 의존하지 마시고, 몸도 움직이고 건강한 생각 많이 하셔서 튼튼한 겨울 나시길 바랄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