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안녕하세요. 화제만발 가족 여러분~ 오지라퍼에요!

내일부터, 설 연휴가 시작되는데요. 연휴 시작과 함께 고향으로 두근두근 설레는 걸음을 서두르시는 분들 많으시죠? 특히, 고속도로를 이용해서 이동하시는 분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들고 왔어요! 매의 눈으로 확인하고 이번 설 연휴에도 안전 운전 부탁해요~~~~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에서는 지난 1월 25일 10시부터 12시까지 고속도로 톨게이트 4곳(서울, 동서울, 서서울, 군자)에서 하행하는 승용차 5,522대를 대상으로 안전띠 착용 실태를 조사했는데요.

 

 

차량 탑승위치에 따른 안전띠 착용률이 어느 정도로 조사 되었을까요?

이번 조사 결과에 따르면, 운전석 86.9%, 조수석은 81.9%로 평균 85.2%로 비교적 높은 착용률을 나타났습니다. 그러나, 뒷좌석 안전띠 착용률은 18.8%로 무척 낮게 나타났는데요. 작년 동기 15.3% 대비해서는 조금 상승했지만, 독일의 97%, 영국의 89% 등 교통선진국에 비하면.... 더 많이 노력해야 하는 수치예요.


어린이 보호장수(카시트) 사용률은 어느 정도일까요? 

6세 미만의 어린이가 탑승한 것으로 보이는 승용차 433대를 조사한 결과 '어린이 보호장구(카시트) 사용률'은 43.6%로 나타났는데요. 이는 작년 동기 44.5% 대비 0.9%P 낮아진 수치라고 합니다. 화제만발 가족 여러분은 어린 아이와 함께 자동차를 탑승할 경우에는 안전을 위해 꼭 '카시트' 착용하시는 거 잊지 마세요~




2010년~2012년 최근 3년간 교통사고 통계분석 자료에 따르면, 안전띠 착용시 사망률은 0.46%라고 합니다.  그런데!!! 안전띠 미착용시에는 사망률이 1.5%로 그 차이가 3.3배나 됩니다. 더구나 앞좌석에 탑승한 운전자의 안전띠 착용시 사망률 3.37%과 미착용시 사망률 24.1%의 차이는 무려 7.2배에 이릅니다.

안전띠만 착용해도 부상으로 끝날 사고가 안전띠 미착용으로 사망사고가 일어날 수 있다는 걸 알 수 있있는데요. 그 수치는 앞좌석 기준 7.2명, 전체 평균 3.3명 정도 된다고 합니다.




이번에는 삼성화재 개인용 자동차보험 가입자를 대상으로 2011년~2013년 최근 3년간의 평상시 대비 설 연휴기간의 일평균 교통사고 발생 현황을 살펴 볼게요.

교통사고 발생건수는 평상시 2,833건 대비 설 연휴 2,525건으로 연휴기간에 10.9% 낮게 나타났고요. 사상자 수는 평상시 851명 대비 설 연휴 958명으로 연휴기간에 12.6%나 높은 것으로 확인되었어요. 사고 100건당 사상자 수도 평상시 30명 대비 설 연휴 38명으로 연휴기간에 무려 26.7% 높은 것으로 밝혀졌어요.


특히, 설 연휴기간 중 설 전날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일어 나는데요. 설 연휴기간 하루 평균 2,525건의 교통사고가 발생하는데 비해 설 전일 사고건수는 3,345건으로 32.5%나 높게 나타났습니다. 유난히 설레는 고향가는 길 안전운전에 더욱 더 유의할 필요가 있음을 보여주고 있어요.




설 연휴에는 가족단위로 차량 운행이 많아서 사고 피해가 매우 심각합니다.

안전띠는 꼬옥~~~~ 뒷좌석까지 착용하고요. 운전자의 주의를 흐트리는 원인이 되는 휴대폰과 DMB시청도 자제해야 해요!


설 연휴기간은 아무래도 평상시보다 들뜬 상태에서 운전을 하는 경우도 많고요. 또 장거리 운행에 따른 수면부족도 생길 확률이 높습니다. 이런 원인으로 운전 시 집중력이 떨어지고, 이로 인해 후방 추돌사고도 많이 일어난다고 해요. 사고를 예방하는 방법으로는 무엇보다도 먼저 방어운전을 적극 실천해야 하는 거 다들 아시죠! 가족의 안전을 우선으로 생각하고 방어운전을 적극적으로 실천해서.... 이번 설 연휴에도 안전운전 미션 클리어 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