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안녕하세요~ 화제만발 가족여러분! 오지라퍼입니다 ^^

쉴틈없이 살아가는 요즘, 무언가를 '생각'하고 산다는게 사치라고 느껴질때가 많은대요. 그래도 가끔은 쉬면서 사색을 즐길줄 알아야 인생이 더 여유로운게 아닌가 싶습니다. 오늘은 서서울지역단 삼성제일지점의 RC 두분을 만나보려고 해요. 발전적인 휴가를 꿈꾸는 두사람의 생각에 귀를 기울여볼까요~?


# '고객의 말을 경청하고 또 경청하라!'

최혜선 RC

98년 7월 RC로서 첫 단추를 꿰었으니 딱 13년 되었네요. 전업주부로 지내다 IMF를 계기로 가정에 보탬이 되어야겠다는 생각에 RC 활동을 시작하게 됐어요. 처음엔 보험의 '보'자도 몰랐고 숫기 없는 성격이 장애요소가 되었죠. 그러다 시간이 흐르면서 점차 RC로서 모습을 갖추어가는 제 자신을 보며 제2의 인생을 사는 것 같아 좋았어요. 무엇보다 누구의 아내, 엄마로만 불리다가 '최혜선 RC'로 불리니 내가 살아 있는 존재로 느껴져 행복했습니다. 힘들 때마다 법정스님의 <무소유>를 꺼내 읽은것이 13년 RC 생활에 큰 힘이 되기도 했구요.

RC는 말을 많이 하는 직업이잖아요. 업무로 스트레스 받고 지치다 보면 '묵언'의 필요성을 느끼게 되지요. 그럴 때면 산사의 템플스테이를 꼭 경험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해요. 내 말 한마디가 모든 고객에게 희망의 메시지가 될 수 있도록 묵언을 통해 깨달음을 얻고 싶습니다. 몸과 마음을 깨끗이 비우고 정화한다면 2011년 하반기 삶과 일에서 더 훨훨 날 수 있지 않을까요?
 

# 최혜선 RC가 추천하는
'발전적인 휴가를 위한 추천 도서'

무소유(법정스님 지음, 범우문고 펴냄)

최혜선 RC는 법정스님의 <무소유>를 중학교 2학년 때 구입, 34년이 넘는시간 동안 매일같이 꺼내 읽으며 삶의 자세를 배운답니다. 가치 있는 말 한마디 한마디를 배울 수 있는 이 책은 더 나은 내일을 밝혀주는 빛과 같다고 해요. <무소유> 한 권을 읽는 것만으로도 훌륭하고 값진 휴가를 보낼 수 있다고 합니다.


# '나 홀로 떠나는 기차 여행 어떤가요?'
오현주 RC



5년 8개월 전 주변 지인의 사고로 보험을 처음 접했는데, 남아 있는 가족들에게 보험이 큰 위로가 되고 도움이 된다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보험의 필요성과 중요성을 깨닫고 난 뒤에는 무작정 보험 영업에 뛰어들었답니다. 제 경험담을 토대로 이야기하다 보면 고객과의 공감대가 자연스레 형성되더라고요. 지금껏 앞만 보며 달려오다 보니 휴가를 챙길 시간조차 없었던 게 사실이에요. 머릿속으로 늘 상상만했죠. 어떤 상상이냐고요?


복잡한 업무 환경, 24시간 울려대는 전화기, 아내, 엄마라는 타이틀을 뒤로하고 홀로 훌쩍 기차 여행을 떠나는 저의 모습이요. 기차 속에서 그저 지나치는 풍경만 바라만 봐도 너무 황홀할 것 같아요. 탁 트인 곳을 바라보고 있으면 컴퓨터 화면에 길들여진 눈이 저절로 정화가 되겠죠. 여행 중 만나는 새로운 사람들을 통해 소통의 힘도 키울 수 있고요. 생각만 해도 가슴이 뜁니다. 올해 상반기를 돌아보면 기쁨보다 후회가 더 많이 드는데요. 이번엔 꼭 용기를 내 기차 여행을 떠나고, 그 깨달음으로 하반기 영업활동에 박차를 가해야겠습니다.


# 오현주 RC가 추천하는
'발전적인 휴가를 위한 추천 도서'

제주도 비밀 코스 여행(최상희 지음, 웅진리빙하우스 펴냄)

제주도가 고향인 오현주 RC. 그녀가 추천하는 제주도의 숨은 코스가 이 책에 모두 담겨 있다고 해요. 제주도 관련 여행책을 보면 대개 패키지 상품처럼 유명 관광 명소들만 겉핥기 식으로 소개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 책은 제주도 사람들만이 갈 법한 숨은 장소를 콕콕 짚어 소개한다고 합니다. 제주도 여행을 가게되면 꼭 챙겨야 하는 책이라고 생각해요.


최혜선, 오현주 RC의 이야기를 듣고보니 오지라퍼도 어디론가 훌쩍 떠나고싶은 생각이 드는 것 같아요. 열심히, 바쁘게 사는 것도 좋지만 이렇게 시간을 내서 나를 위한 여행을 떠나는 것도 정말 좋은 경험이 되겠죠? ^^ 멋진 여성이자 RC로써 우뚝선 두 분을 느꼈던 인터뷰였습니다.

그럼 오지라퍼는 여기서 물러가겠습니다.
다음에도 좋은 이야기가 담긴 인터뷰로 찾아올게요.
지금까지 오지라퍼였습니다, 감사합니다~ ^^

▶ 출처: Smile RC 7월호, '내일을 위해 떠나는 휴가'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