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뚜벅이 생활을 해온 김화재 씨(37)는 출산을 앞두고 차를 사기로 마음먹었습니다. 남편과 함께 자동차 대리점을 방문한 김화재 씨가 고른 차는 올해 출시된 국산 SUV. 아이가 태어난 뒤 오래 탈 생각으로 고른 차인데요. 가격은 2,800만 원대로 선수금 없이 48개월 할부를 하니 매달 66만 원가량이 책정되었습니다. 할부이율은 연 6%대였습니다.


비용을 고려해 작은 차를 사자니 몇 년 뒤 큰 차가 필요할 것 같고 바로 결정하자니 할부이율이 걱정된 김화재 씨. 고심 중이던 어느 날, 스마트폰 삼성화재 앱을 켰다가 반가운 소식을 들었습니다. 바로 ‘모바일 자동차대출’이 출시된 것인데요. 신차 대출금리가 4~5%대로, 추가비용 없이 48개월 동안 수십 만 원의 이자 비용을 절약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삼성화재 앱에서 바로 이용하는 ‘모바일 자동차대출’


목돈이 필요한 자동차, 아무 데서나 살 수 없죠. 더군다나 대출을 이용하거나 할부를 해야 할 때는 더욱 신중하게 이것저것 잘 살펴보고 골라야 합니다. 스마트폰 앱에서 신청부터 설계, 약정까지 한 번에 원스톱으로 진행하되, 꼼꼼하면서도 실속있게 해결할 수 있는 삼성화재 ‘모바일 자동차대출’이 출시되어 눈길을 끌고 있어요.

  


삼성화재 ‘모바일 자동차대출’은 목돈에 대한 부담 없이 평균 5% 대의 대출 금리로 최대 7천만 원까지 대출을 받아 차를 구입하는 방법입니다. 김화재 씨처럼 새 차를 살 때는 물론, 기존에 높은 금리로 자동차 할부금융을 이용하던 이들도 본인의 신용등급과 소득에 따라 상대적으로 유리한 금리로 전환할 수 있는 상품이에요. 



평균 금리 5%대, 한도 최대 7천만 원으로 추가비용 NO! 


대출 금리는 신차의 경우 4%대, 중고차는 5%대에서 시작하고(대출기간에 따라 달라짐), 대출 한도는 신용등급과 연간소득금액에 따라 최소 500만 원에서 최대 7,000만 원까지 가능해요. 대출 기간은 3년에서 최대 6년이고 스마트폰 앱을 활용하는 장점을 십분 살려 보증보험료 등은 삼성화재에서 부담한답니다. 


삼성화재 고객이 아니어도 이용가능하며,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가입 고객은 인터넷으로 대출 신청시 최종 적용 금리에서 0.1% 추가 할인 혜택이 주어지죠. 단, 서울보증보험의 신용보험 심사기준에 적합하지 않은 경우는 대출자격이 제한됩니다. 

 


삼성화재 ‘모바일 자동차대출’은 삼성화재 홈페이지와 융자센터에서 이용할 수 있었던 ‘애니카 자동차대출’을 삼성화재 앱으로 옮겨 온 것인데요. 덕분에 신청 방법도 전에 없이 편리하고 빨라졌어요. 



삼성화재 앱에서 간편하게 신청하세요! 

 


삼성화재 앱에서 신청서를 작성한 뒤 자동차 매매계약서 및 본인 신분증을 사진으로 촬영해 등록하면 대출 신청 끝! 재직증명서나 소득과 관련한 추가 서류는 어떻게 하냐고요? 모두 자동으로 이뤄진답니다. 신청 고객의 동의를 받아 건강보험공단 및 국세청 자료를 확인하고, 차량정보 및 신분증 진위 확인도 역시 자동으로 진행됩니다. 대출서류 서명은 공인인증서로 진행되니 더욱 편리하죠.


▶삼성화재 ‘모바일 자동차대출’ 어떤 상품인가요? 더 자세히 보러 가기 (클릭)



자고 일어나면 올라가 있는 금리에 대출받기가 걱정되는 요즘이에요. 자동차 구매를 준비하시는 분들도, 기존 자동차 할부금융의 높은 금리가 걱정이신 분들도 삼성화재 ‘모바일 자동차대출’ 상품을 살펴보시는 건 어떨까요?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