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 전면부 충돌사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4.09 추돌사고 25% 감소시키는 ‘자동긴급제동장치(AEBS)’ 효과는? [자화자車 애니카]


4월 9일,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는 승용차 전면부 충돌사고를 예방할 수 있는 자동긴급제동장치(AEBS)의 사고예방 효과 분석 결과를 발표하고, 관련 정책의 개선 방향을 제시했습니다.


발표 결과의 주요 내용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 자동긴급제동장치(AEBS: Advanced Emergency Braking System)란?
충돌 경고에도 운전자가 제동하지 않는 경우, 차량 스스로 제동하여 충돌을 예방하거나 충돌 속도를 낮추어 피해를 줄여주는 장치. 차량 앞쪽에 관찰 카메라와 레이더가 장착되어 있음



먼저 자동긴급제동장치의 효과를 한눈에 알 수 있는 영상을 한 편 보시겠습니다.




▶ 전체 교통사고의 1/3 이상을 차지한 ‘승용차 전면부 충돌사고’

 

 

연 평균 교통사고 발생(22만 1천여건) 중 승용차 사고의 비율은 무려 67%(14만 8천여건)라고 합니다(2006~2015년, 경찰청 통계). 그 중에서도 승용차의 앞부분이 보행자 또는 다른 차량과 충돌해 일어난 ‘전면부 충돌사고’는 1/3 이상(34.8%, 7만 7천여건)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같은 기간 전면부 충돌사고로 인한 사망자(2,006명)는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5,480명)의 36.6%, 전면부 충돌사고로 인한 부상자(117,503명)는 전체 교통사고 부상자(343,199명)의 34.2%로 나타났습니다. 그만큼 승용차 전면부로 인한 사고의 빈도수가 높고 이로 인한 인명 피해 또한 많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 자동긴급제동장치(AEBS), 사고발생율 25% 줄여 

 

 

최근 5년간2011~2015년) 동일한 모델의 차량 63,829대를 대상으로 AEBS 장착 유무에 따른 사고 유형별 발생률을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추돌사고 1천건당 사고 발생건수는 AEBS 장착 시 33.5건, 미장착 시 44.8건으로 AEBS를 장착한 차량이 25.2%(11.3건) 적게 발생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번에는 317대의 사고차량을 임의로 선정해 파손사진을 판독했습니다. 차량의 보닛 부분을 5등분한 후 AEBS 장착 여부에 따른 파손의 정도를 분석했습니다.


전조등, 앞 범퍼 커버 등 심도1 정도 파손되는 비율은 장착 차량이 93.9%, 미장착 차량이 83.0%으로, AEBS를 장착했을 때 대부분 가벼운 손상을 입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앞 범퍼, 라디에이터 깊이의 심도2 범위가 파손되는 비율은 장착 차량이 6.1%, 미장착 차량이 12.4%였습니다.


특히 차량의 앞 부분이 절반 이상(심도3) 파손되는 비율은 AEBS 장착 차량이 0%였던 반면, 미장착 차량은 4.7%로 대조적이었습니다.

 

 

▶ AEBS 승용차 장착 의무화 검토 필요

 

 

유럽의 Euro NCAP(유럽 자동차 안전도 평가)는 모든 충돌 안전성에서 ‘Good’ 등급 및 충돌 회피 장치를 기본 장착해야 최우수 등급을 받을 수 있습니다. 미국의 I HIS Test(2016) 역시 최우수 등급인 TSP+를 받기 위해선 모든 충돌 안전성에서 ‘Good 등급 및 전방 충돌 예방 성능이 ‘Advanced’ 또는 ‘Superior’ 등급일 것을 강조했습니다. 첨단안전장치 장착으로 교통사고를 줄이겠다는 이들의 결의가 드러난 대목입니다.


국내에선 올 해 1월부터 신규 출시된 대형 승합차(11m 이상), 대형 화물차 및 특수차(총 중량 20톤 초과)에는 AEBS를 의무 장착하도록 하고 있지만, 승용차 등은 그 대상에서 제외되어 있습니다. 이 점에 대해 삼성교통안전문화연구소 박원필 책임연구원은 “보다 많은 사고를 예방하고 인명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승용차까지 의무 장착하도록 하는 개정 검토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미 해외에서 실행 중인 제도임을 감안할 때, 우리 역시 과감히 제도를 개선해야 할 때가 아닌지 검토해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