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500원짜리 동전 한 개로는 과자 한 봉지, 핫도그 한 개도 사먹을 수 없는 요즘! ‘과연 이 500원으로 무얼 할 수 있을까?’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RC들이 만든 커다란 기적에 주목해보세요. 500원 동전이 하나둘씩 모여 누군가에게 희망을 꿈꾸게 하는 선물이 되었답니다.


 


삼성화재 RC의 대표 사회공헌 사업인 ‘500원의 희망선물’은 RC들이 장기보험계약을 체결할 때마다 수수료에서 자발적으로 500원씩 기부하여 장애인 가정과 시설의 생활환경을 개선해 드리는 사업입니다.


지난 2005년 6월 교통사고로 장애를 입고 일상생활에서 불편을 겪는 어느 고객의 사연에 삼성화재 RC들이 모금을 통해 주방시설을 고쳐주면서 출발한 ‘500원의 희망선물’.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와 삼성화재 RC가 손잡고 삼성화재 전속 RC들 중 현재 1만여 명 이상이 동참하고 있습니다. 13년간 모은 돈이 약 59.1억 원으로, 동전을 수직으로 쌓았을 때 높이가 총 22,694m, 에베레스트산(8850m) 2개 반을 쌓은 것과 같다고 하니 ‘티끌 모아 태산’이라는 말이 맞네요. 500원짜리 동전이 모여 총 280곳의 장애인 가정과 시설 주거환경을 편리하게 바꿀 수 있었습니다.(2018.08 기준)




장애가 남 이야기처럼 느껴지신다구요? 우리나라의 장애인은 약 250만 명(보건복지부 국립재활원, 2016.12 기준)으로, 이중 전체 장애인의 88.1%가 후천적 질환이나 사고로 장애를 입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다시 말해 누구나 장애인이 될 수 있는 안타까운 현실이지요. 




지난 8월 27일 경기도 부천시에 위치한 삼성화재 부천지역단에서 ‘500원의 희망선물’ 279호, 280호 입주식이 진행되었습니다. 8월 대상자로 선정된 분은 김은숙(56세) 님과 남복음(18세) 양으로, 설레는 마음으로 입주식에 참석하셨다고 해요. 부천지역단의 RC들이 함께 축하해 주었습니다.




▲김은숙 님(279호) 가정: 다리가 불편하여 휠체어를 이용하는 김은숙 님이 쉽게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화장실과 거실의 바닥 높낮이를 갖게 하고, 사용이 불편했던 보조손잡이를 새로 설치해 드렸습니다.


 


▲남복음 양(280호) 가정: 베란다 벽면 단열과 타일 교체, 이중 창호 설치 후 바닥을 돋운 공사로, 지금은 복음 양이 집안에서도 하늘과 세상을 내다볼 수 있는 ‘최애’ 공간이 되었습니다.


‘500원의 희망선물’로 어떤 변화가 일어났을까요? 279호 김은숙 님은 휠체어 생활에 어려움이 없도록 주방과 거실, 베란다 곳곳을 개선하였고, 280호 남복음 양의 가정은 노후한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특히 난방∙단열 작업에 공을 들였다고 해요. 또한 두 가정 모두 화장실을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바닥의 높이 차이를 없애고 보조손잡이를 설치해서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되었어요.


 


오랫동안 ‘500원의 희망선물’ 공사를 직접 맡아온 (주)하인스 박준서 대표가 공사 전후를 비교하며 주요 개선사항을 직접 설명했는데요. 개선 전과 후 사진이 넘어갈 때마다 RC님들의 감탄사가 쏟아졌답니다. 삼성화재 NEWS 취재진은 박준서 대표를 만나 장애인 생활환경 개선 작업에 대해 잠시 미니 인터뷰를 나누었습니다.



박준서 대표 미니 인터뷰


Q. 500원의 희망선물 작업 시 가장 중점을 두고 개선하는 부분은?


장애인 가정은 신체가 불편하다 보니 물건을 정리정돈 하는 데 한계가 있고, 화장실이나 거실의 바닥 높이 차이, 주방 싱크대의 높낮이 등이 일상생활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따라서 수납장과 싱크대, 화장실, 베란다 등의 단차를 해소하고 특히 욕실이나 침대 근처에 보조손잡이를 설치해 안전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작업하고 있습니다.



Q. 장애인 생활개선에 있어 어려운 점은?


가장 큰 문제는 ‘비용’이라고 생각합니다. 정부에서도 여러 경로로 장애인의 생활개선을 지원하고 있지만, 예산이 넉넉하지 않아 어려움을 겪는다고 해요. 바닥의 턱을 없애거나 높이를 맞추는 일, 장애인의 필요에 맞는 수납장이나 싱크대를 맞춤형으로 만들어야 하다보니 일반 규격상품들에 비해 비용이 훨씬 많이 들거든요. 삼성화재 RC들의 ‘500원의 희망선물’은 한 가구당 예산을 비교적 높여, 예산 내에서 장애인 가정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맞춰 작업하기 때문에 무척 만족스러워하십니다.



Q. 대표님에게 500원의 희망선물은 어떤 의미인가요?


지난 20여 년 동안 장애인 가정과 시설을 공사하던 중 우연히 ‘500원의 희망선물’과 인연이 닿았습니다. 제게 있어 이 사업은 참 소중하고 고마운 사업입니다. 삼성화재, 특히 삼성화재 RC들이 활동하면서 500원씩 모아 이 사업을 진행하기 때문에 더욱 의미 있다고 생각해요. 공사를 하는 저뿐만 아니라 혜택을 받는 장애인분들도 이 점을 충분히 인지하고 감사함을 느낀답니다.


대상자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들어주려고 했다는 박 대표의 말처럼 새롭게 변한 집을 보고 대상자들도 굉장히 만족스러워하셨어요. RC들의 자발적인 기부로 이루어진 사업인 만큼 RC들에 대한 고마움도 잊지 않으셨는데요.




김은숙 님은 “휠체어 생활을 오래 하다보니, 모든 물건이 제 행동반경 안에 있어야 해서 수납에 한계가 있더라고요. 그래서 집이 지저분해 보이는 게 은근히 스트레스였는데 이번에 키에 맞는 맞춤원목 수납장을 설치해주셔서 깔끔하게 생활할 수 있을 것 같아요.”라고 만족감을 나타내셨어요. 이어 “500원 하나로는 아무것도 아닐 수 있지만, 시냇물이 모여 강물을 이루듯 RC님들의 수많은 500원 기부로 커다란 선물을 받을 수 있어 감사드립니다.”라며 인사를 전했습니다.




등교로 참석하지 못한 남복음 양을 대신하여 어머니가 복음 양의 사진을 보여주며 소감을 밝혔습니다. “500원의 희망선물 공사를 통해 가장 좋은 점은 복음이가 하늘을 마음껏 볼 수 있다는 점이에요. 걸어서 밖에 나가기가 어려운데, 베란다 공사를 통해 안전하게 바깥 풍경을 볼 수 있거든요. 또한, 목욕시킬 때 복음이가 보조손잡이를 붙잡고 설 수 있어서 참 편리해졌답니다. 이처럼 좋은 환경을 선물해 주신 삼성화재 RC님들께 감사드리며, 복음이가 예쁘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입주식이 끝난 뒤 김은숙 님의 집으로 이동하여 간단한 집들이를 가졌습니다. 김은숙 님은 밝은 표정으로 어떤 부분이 개선되었는지 하나하나 설명해주었답니다.


 


단돈 500원이 가진 힘, 참 놀랍죠? 1만 명이 넘는 RC들의 마음을 담아 김은숙 님, 남복음 양 가정이 더욱 큰 희망을 품고 따뜻한 내일을 맞이하시기를 바랍니다. 삼성화재 RC도 13년간 이어온 ‘500원의 희망선물’을 쭉~ 이어나가, 여전히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지속적으로 찾아 희망으로 함께 하겠습니다. :)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