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 집, 회사, 집 ... 무료하게 반복되는 일상. 예쁜 꽃과 함께 힐링 되는 하루가 되길 소망하며 야심차게 준비한 삼성화재의 향기로운 프로젝트가 시작되었습니다! 핫한 플라워 브랜드 'kukka'와 함께하는 <花사한 클래스>가 바로 그 주인공인데요. 매력적인 서울의 야경이 한눈에 들어오는 경리단길 루프탑에서 진행한 <花사한 클래스> 현장을 지금 바로 만나보세요 :)



  

보고만 있어도 힐링이 되는 꽃! 분홍, 노랑, 하양 등 다채로운 꽃들이 가득한 이곳은 이태원동에 위치한 kukka 쇼룸입니다. 핀란드어로 꽃을 의미하는 ‘kukka’는 꽃을 일상에서 자연스럽게 즐기는 문화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는 플라워 브랜드라고 해요.




kukka 쇼룸은 총 3층으로 되어 있는데, <花사한 클래스>는 반짝이는 서울N타워가 보이는 이곳, 루프탑에서 진행되었습니다. 


 


루프탑으로 속속 모이는 이벤트 당첨자들! 커피를 마시며 설레는 기분으로 클래스를 기다리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는데요. 테이블에 놓인 꽃들을 살펴보며 어떤 부케를 만들어야 할지 벌써부터 고민하고 있었답니다. 꽃다발을 주고 싶은 상대방을 떠올리며 세상의 하나뿐인 부케를 만들기 위한 모습도 엿볼 수 있었어요.


흔히 부케라고 하면 예식장에서 신부가 꽃다발을 들고 있는 꽃다발을 많이 생각하실 텐데요. 생각보다 넓은 범주로 사용되고 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부케는 프랑스어로 다발, 묶음을 뜻하는 bouquet에서 유래되었다고 해요.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전달하는 꽃다발을 통칭하여 부르는 용어로 결혼식 뿐만 아니라 장식용, 증정용으로도 많이 쓰이고 있다고 해요.


사랑하는 사람에게 행복을 선물하기 위해 모인 <花사한 클래스> 참여자들의 바람과 꼭 맞아 더욱더 특별하게 느껴지는 이 시간!


간단한 공지사항을 전달한 후에 클래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었어요.

 

 


오늘 만들 부케는 스파이럴 기법을 활용한 라운드 형태의 부케로, 위에서 보면 동그랗고 정면에서 보면 부채꼴 모양인 꽃다발입니다. 노란 스프레이 장미(카타리나)와 리시안셔스, 알스트로메리아 등 은은한 매력이 있는 꽃과 층층이, 냉이, 레몬트리 같은 소재를 활용하여 만들기로 했어요.




* 스파이럴 기법

꽃줄기가 오른쪽으로 한방향으로만 돌도록 꽃다발을 잡는 기법으로 스파이럴이 잘되어있어야 추후 꽃의 높이나 위치를 수정하는데 어려움이 없습니다.

 



먼저, 부케를 만들기 전에 꽃을 깔끔하게 정리해야겠죠? 부케에 쓰일 꽃과 소재 줄기를 하나하나 체크하면서 불필요한 잎이나 가시를 손질했습니다. 클래스에 참여한 분들 모두 가위를 한 손에 들고 정성스레 꽃을 컨디셔닝 했어요.


* 컨디셔닝

불필요한 잎이나 가시를 손질하는 과정입니다.

 


   

컨디셔닝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부케 만들기에 돌입했어요! 대부분의 참여자가 처음 만들어보는 거라 초반에는 어려워했지만, 이내 아름다운 꽃다발을 하나씩 완성하셨는데요. 테이블 위를 바삐 움직이는 손과 집중하는 눈빛이 참 인상적이었답니다. 또한, 중간중간 선생님이 돌아다니면서 개선할 점을 알려주고 직접 다듬어주어서 초보자들도 쉽게 따라 할 수 있었습니다 :)

 



꽃을 더욱 돋보이게 하는 포장지로 마무리하면 나만의 부케 완성!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꽃다발이어서 더욱 값진 선물이 될 것 같아요. 사랑하는 사람에게 건네도 좋고, 나를 위해 선물해도 좋은 부케. 또 참여하고 싶을 만큼 만족스러운 클래스였답니다 :)


 


일상에 지친 나에게 선물을 하고 싶으셨던 강보경님


 


누나의 결혼 선물을 직접 만들어 주고 싶었던 이선근님


 


태어나서 처음으로 어머니께 꽃다발을 만들어서 드리고 싶다는 이동현님까지!


 


각자의 사연을 가지고 한자리에 모인 <花사한 클래스> 첫 번째 참가자들. 모두 클래스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셔서 밝은 분위기로 진행될 수 있었답니다. 




완성된 꽃다발을 들고 인증사진도 찍고 행복하게 클래스가 마무리되었습니다.


더욱 향기로운 여러분의 하루가 되길 바라며, 삼성화재와 kukka가 함께하는 <花사한 클래스>! 다음 클래스도 많은 참여와 기대 부탁 드려요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세요, 화제만발 가족 여러분 오지라퍼입니다.

5월 21일.. 두 명이 만나서 하나가 된다는 그 날! 바로 '부부의 날'입니다.

센스있는 남편들 중 아내 선물을 준비하는 분들 꽤 계실텐데요..

그런데!! 과연, 어떤 선물이 내 아내를 기쁘게 할까요?

 


 

# 아내가 받고 싶은 선물은?

 

 

아내가 받고 싶은 선물

 

3위. 선글라스, 액세서리

2위. 화장품

1위. 상품권

 

역시... 1위는 상품권이네요. ^^  그리고 나머지 순위를 보니 아내도 '여자'라는 생각이 확~~ 드는데요!

화장품 좋아하는 '아내'.... 재밌는 건 색조 화장품보다 기능성 화장품을 더 선호 한답니다. ^^

 

그렇다면 남편들 속마음은 어떨까요?

 

 

# 남편이 받고 싶은 선물은?

 

 

 

남편이 받고 싶은 선물

 

3위. 화장품 (향수)  

2위. 시계

1위. 옷

 

남편들 혼자, 옷 고르기 쉽지 않죠.

아내가 멋진 옷 하나 서프라이즈로 선물하면 좋아할 것 같네요.

 

재미있는건요, 최악의 선물을 '꽃'으로 꼽았답니다. 

아무래도 연인이 아닌 부부다 보니~ 실속을 더 따지게 되나 봐요~

 

오지라퍼가 한 가지 더 추천하는 선물은 '편지'인데요.

꾹꾹.. 정성스럽게 눌러 쓴 '손 편지'가 그 동안 사라졌던 애정 전선을 다시 복귀시키지 않을까요?

 

하지만 부부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건 평소에 잘해줘야 하는 겁니다!!

평소에 내 아내에게, 내 남편에게 어떻게 잘해줘야 할지 모르겠다고요?

좋은 배우자 되는 법 그리 어렵지 않아요~~~

 

 

# 부부가 지켜야 할 10계명!

 

 

◆ 내조의 여왕되기

 

1. 남편에 대한 간섭모드를 감탄모드로 전환하자.

2. 남편의 개인비서가 되자

3. 남편을 베스트 드레서로 만들어 보자

4. 시댁에 남편의 기념비를 세우자

5. 남편의 개인 헬스 트레이너가 되자

6. 아이들의 엄마보다 남편의 아내가 되자

7. 핸들을 잡은 남편을 기사로 만들지 말자

8. 남편의 불뚝 성질을 받아주자

9. 남편의 취미생활 지원군이 되자

10. 알면서 속아주자

 

 

◆ 외조의 고수되기


1. 아내의 자기계발 지원군이 되자

2. 아내를 위한 이벤트맨이 되자

3. 아내의 우울증 관리사가 되자

4. 아내의 수다방송 애청자가 되자

5. 주부 습진을 슬퍼 하자

6. 아내의 대변인이 되자

7. 아내가 드라마를 볼 때 박수를 쳐주자

8. 처가에 가계도를 만들어 주자

9. 아내를 위한 주방서재를 꾸며주자

10. 아내에게 출퇴근 시간을 주자

 <행복전도사 '송길원, 김향숙' 부부의 10계명>

 

어우~ 이 10계명만 제대로 지켜도 훌륭한 부부 사이가 될 것 같네요.

그리고 결혼한 부부일수록 더욱 필요한 게 이벤트인 것 같습니다.

소홀해 질 수 있는 부부사이..  5월 21일을 빌어 확끈하게 애정을 확인해 보는 건 어떨까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5.22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조남준 2013.05.27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품권, 돈이 제일 좋은건 만고의 진리인듯 하군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