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민족의 대이동을 앞두고 한반도가 들썩이고 있습니다. 추석을 맞아 가족들을 만날 생각을 하면 기쁘지만, 귀성길 장거리 운전을 생각하면 걱정되기 마련입니다. 새벽 출발이나 밤샘 이동, 낯선 지역으로 장거리 운전을 하다보면 피로가 누적되고 자칫 교통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니까요. 


도로교통공단의 통계에 따르면,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추석 연휴 기간 중 총 1만 4,455건의 교통사고가 발생, 315명이 사망했다고 합니다. 특히 연휴 전날 발생하는 교통사고는 평균 802건으로 평소보다 31%나 증가했다는 게 확인되어, 귀성길 운전에 더욱 주의를 기울여야겠습니다. 


낯선 지역으로 장거리 여행을 해야 하는 운전자들에게 꼭 필요한 보장이 있습니다. 자, 명절연휴에 유용한 자동차보험 특약과 보험 상식을 함께 알아볼까요? :) 



다른 사람이 내 차를 운전하게 된다면? ‘임시운전자 특약’

 


장거리, 장시간 운전을 하다보면, 가족이나 다른 사람과 교대로 운전할 경우가 많은데요. 그런데 만약 교대 운전자가 내 차를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다면? 교대 운전자가 자동차보험 운전자 범위에 해당하지 않는다면 문제가 발생합니다. 예를 들어 A씨가 부부한정 특약으로 자동차보험을 가입한 경우, A씨의 동생이 A씨의 차를 운전한다면 A씨가 가입한 자동차보험에서 보장받을 수 없는 것이죠. 따라서 다른 사람이 내 자동차를 운전할 가능성이 있을 때는 임시운전자특약에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임시운전자 특약’은 특정 기간 동안 누구나 운전을 할 수 있도록 운전자범위를 확대하는 특약인데요. 1일부터 최대 30일까지 자유롭게 기간을 정해 가입할 수 있답니다. 단, 특약에 가입한 순간 효력이 발생하는 게 아니라 가입일 24시부터 종료일 24시까지만 보상효력이 발생합니다. 보장받고 싶은 날로부터 최소 하루 전에는 가입해야 한다는 사실, 잊지 마세요! 토요일부터 보장받고 싶다면? 금요일까지는 가입해야 토요일 0시부터 보장받을 수 있겠죠?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임시운전자 특약 자세히 보러 가기(클릭) 



타인의 자동차를 운전하게 된다면? 

‘다른자동차운전담보특별약관’, ‘다른자동차차량손해지원특약’ 



연휴 때는 다른 사람의 차를 운전할 수도 있는데요. 남의 차를 운전하다가 사고를 낸다면? 그것만큼 당황스러운 일도 없을 것입니다. 이를 위해 내 보험으로 사고차량과 피해자의 보상이 가능한 ‘다른자동차운전담보특별약관’이 있습니다.

 

‘다른자동차운전담보특약’이란, 본인 또는 배우자가 다른 사람의 차량을 운전하다가 발생한 사고에 대해 본인이 가입한 종합보험에서 ‘대인배상Ⅱ’, ‘대물배상’, ‘자기신체사고’ 보상이 가능합니다. 이때 '다른자동차'는 본인의 차량과 동일한 차종(승용차↔승용차, 일부 소형승합, 화물자동차)으로 본인 또는 가족(부모, 배우자, 자녀)이 소유(사용)하고 있지 않은 자동차여야 합니다. 기명피보험자의 배우자의 경우, 운전자를 한정하는 다른 특별약관에 의하여 운전 가능 범위에 포함되지 않는 경우에는 피보험자로 보지 않습니다. 또한 주의할 점은 ‘다른자동차운전담보특약’에서는 본인이나 배우자가 다른 사람의 차량을 운전하다가 낸 사고로 인한 ‘자기차량손해’는 보장하지 않습니다. 


이를 위해서는 ‘다른자동차차량손해지원특약’을 가입하면 되는데요. 다른 사람의 자동차를 운전하던 중 사고가 났을 때 ‘다른자동차차량손해지원특약’에 미리 가입하시면 내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 가입한도금액 내에서 다른 자동차의 차량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습니다. 


단, ‘다른자동차운전담보’ 및 ‘다른자동차차량손해’ 특약은 가입된 자동차보험의 운전자 한정 특약에 따라 배우자가 운전할 경우 보장하지 않을 수도 있으니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남의 차를 운전하다가 사고가 났을 때, 내 자동차보험으로 해결이 가능하다구요?! (클릭) 



갑작스러운 사고나 고장에는 ‘긴급출동 서비스’

 

추석 귀성길에 갑자기 타이어가 구멍이 난다면? 차량 고장으로 도중에 멈추게 된다면? 생각만 해도 끔찍한 도로 위 돌발상황! 재빨리 대처하지 않으면 사고로 이어질 위험성이 큽니다.  


장거리 운전 중 배터리 방전이나 타이어 펑크, 잠금장치 해제, 긴급 견인 등 돌발상황이 발생할 경우, 고액의 요금이 발생하는 사설 업체보다 보험사의 ‘긴급출동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긴급출동 서비스’ 특약에 가입한 가입자는 긴급견인, 비상급유, 배터리 충전, 타이어 펑크 교체, 잠금장치 해체 등 다양한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긴급견인 시 견인 거리가 10km 이내면 무료, 10km 초과 시에는 매 km당 2000원 정도의 요금만 지급하면 된답니다. (견인거리확대 추가특약 가입고객의 경우, 40km가 추가 적용되어 총 50km 범위 내에서 견인 가능)


또한 교통사고가 발생했을 때 사고현장에 긴급출동하여 사고를 접수하는 ‘24시간 사고 보상센터’도 운영되니, 미리 연락처를 파악해 적절히 대처하시길 바랍니다. 


365일 24시간 신속한 현장출동! 삼성화재 긴급출동 서비스 자세히 보기 (클릭)

▷삼성화재 24시간 사고보상센터 및 긴급출동 서비스 : 1588-5114 


또한, 고속도로 사고시에는 한국도로공사의 긴급무료견인서비스(1588-2504)를 이용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한국도로공사의 긴급견인서비스는 고속도로에서 고장 또는 사고로 2차 사고가 우려되는 소형차(승용차, 16인 이하 승합차, 1.4t 이하 화물차 등)를 인근 협력 구난업체를 이용해 가까운 안전지대(IC, 휴게소, 졸음쉼터)까지 신속히 견인시키는 제도입니다. 보험사의 긴급출동서비스에 비해 상대적으로 신속하게 고속도로사고 현상에 닿을 수 있는 것도 장점입니다. 안전지대로 견인한 이후 보험사 견인서비스를 신청하면 무료 견인 거리를 확대할 수 있는 것도 꿀팁입니다.  




▶장거리 운전 시 주의사항

 


장거리, 장시간 운전을 앞두고 꼭 해야 하는 자동차 점검! 근처에 있는 삼성화재 애니카랜드에서 공기압이나 차량의 기본적인 상태를 점검할 수 있습니다. 또한 운전자의 컨디션 관리도 매우 중요하죠. 출발하기 전, 아래 주의사항을 꼼꼼히 읽어보고 가세요!  


지금까지 귀성길 장거리 운전시 운전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보험상식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운전대를 잡기 전 차량 상태와 특약 가입 여부를 확인하여 사고에 대비하시고, 운행 중에는 휴게소나 쉼터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하셔서 안전하게 귀성하시길 바랍니다. :)



[보험 계약 시 알아두실 사항] 

•   보험계약 체결 전 해당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자세히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인수가 거절되거나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또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등에 따라 보험금 지급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이 보험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 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 대상 금융상품의 해지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원이며 이를 초과하는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다만 보험계약자 및 보험료 납부자가 법인인 보험계약은 예금자 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준법감시인 확인필(0103, 제18-030호,'18.9.18)




다양한 보험 정보와 생활Tip이 궁금하다면? 

삼성화재 SNS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