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화제만발 가족 여러분~ 오지라퍼입니다.

 

혹시 지난 주말, 길에서 등신대를 발견하신 분 계신가요?

삼성화재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실시 중인 실종아동 찾기 캠페인인 '착한 릴레이'가 여러분의 참여로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답니다! 등신대는 하루 평균 150 명의 시민들의 도움으로 지난 달 24일부터 지금까지 총 4,000km를 이동했어요. 지금까지 1인 최장 이동거리는 53.7km로, 홍대 입구에서 인천국제공항까지 전철을 타고 이동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착한 릴레이'는 오프라인 뿐만 아니라 온라인에서도 진행 중인데요, 페이스북과 트위터, 유투브를 통해 실종아동과 사연을 조회하고 공유한 횟수가 약 65만 건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여기에 TV 프로그램과 신문 등 언론에 노출된 것까지 감안하면 실종 아동 지원이과 일형이의 얼굴을 확인한 사람은 100 만 명이 훌쩍 넘는다고 해요. 만약 진원이와 일형이 아버지가 직접 전단지를 돌렸다면 매일 8시간씩 한

시간에 100 장을 돌린다고 해도 꼬박 4 년이 걸리는 정도라고 하니, 여러분의 작은 도움이 얼마나 큰 일을 해 낸 것인지 실감이 나시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따르면 매년 14세 미만 아동 중 약 10,000 명의 아이가 실종되고 그 중 약 1%는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지 못하고 있다고 합니다. 애타는 마음에 생업도 포기하고 전국을 돌며 전단지를 돌려야 하는 부모들을 '착한 릴레이'의 등신대가 돕고 있는 것이지요.

 

여러분께서도 이 '착한 릴레이'에 동참해 주시지 않을래요?

지금 바로 아래 링크를 클릭하셔서 '착한 릴레이'를 이어가 주세요.

 

http://on.fb.me/13T92yY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