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 꾸밈 요소

여러분은 퇴근 후에 뭘 하시나요? 그저 누워서 테레비 보기....아 그건 오지라퍼 이야기구요..^^;;
아이들과는 잘 놀아주시나요?
'아빠 놀아줘~~'하고 달려오는 아이를 '엄마한테 놀아달라그래~!'이러시지는 않는지...

친구같은 아빠~ goooooooood daddy를 위한 아이들과의 즐거운 여가생활에 대해 
오늘은 이야기를 시작해보려고 합니다! 

아버지가 억지로 아이들과 눈높이를 맞출 필요는 없다!! 아이들은 의무로 함께 놀아주는 아빠를 원하지 않습니다.

책임감과 의무감으로 놀아준 아빠는 반드시 아이들에게 또 다른 의무를 부과하게 된다. 놀아주는 것도 억지 춘향이었던 ‘아빠가, 놀았으니 공부를 더 열심히 하라’는 등의 과제를 부과하는 것에 대해 아이들은 부담을 느끼게 된다. 함께 재밌어야 진정한 가족의 소통이 이뤄지기에 아빠도 재미있고 아이들도 재미있는 놀이거리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

굿대디 사이트에 나온대로 즐거운 여가생활을 위해서 아빠가 갖춰야할 태도에 대해서 알아봅시다^^





모두가 즐거워지는 태도


chapter 1! 두둥!  아버지는 운전기사가 아니다
가족과 함께 하는 시간에 아빠가 할 수 있는 가장 쉬운 역할은 운전기사이다. 여행 목적지까지 쉬지 않고 운전하는 역할을 하므로 의무를 다했다고 생각하는 아빠들, 그러나 그것으로 여행이 끝난다면 그것처럼 가족들에게 섭섭한 것이 또 있을까. 운전하는 모습으로만 기억되는 아빠보다는 아이들과 관심을 공유하며 노는 친구로서의 아빠가 더욱 기억에 남는 여행이 되어야 한다.

chapter 1! 두둥!일상탈출! 다른 방식으로 살아라
휴가의 진정한 의미는 ‘일상의 낯설게 하기’다. 일상과 똑같은 휴가는 휴가가 아니다. 낯선 환경과 생활방식 속에서 가족들 서로의 잘못과 실수를 깨들을 수 있는 시간을 이 기간 동안 가져야 한다. 휴가기간 동안 일상과 다른 방식으로 살아볼 것을 권장한다.

chapter 1! 두둥!    시계의 속박으로부터 벗어나라
시계는 우리 삶을 지배하고 각박하게 만든다. 배고파서 먹는 것이 아니라 점심시간이니까 식사를 한다. 졸려서 자는 것이 아니라 잘 시간이 되었기 때문에 잠자리에 든다. 비만과 불면증은 시계가 삶을 지배하기 때문에 생긴 병이다. 휴가 때만이라도 배고플 때 먹고, 졸릴 때 자는 인간 본래의 삶의 방식을 아이에게도 알려주자.

chapter 2! 두둥!     아내가 꼭 함께 해야 한다는 환상은 버려라
가족을 위해 휴가를 계획하는 아버지는 생색이라도 내지만 어머니의 역할은 웬만해선 생색도 나지 않는 일이 많다. 생색내지 못하는 일처럼 마음이 어려운 일도 없다. 휴가기간 동안만이라도 아내가 생색나게 해 주어라. 아내에게 며칠만이라도 휴가를 주고 아이들과 아내없는 며칠을 지내보자. 아내가 가족과 함께 하는 휴가가 항상 즐거울 것이라는 환상은 버리고 아이들과 오붓하게 즐겨보는 것도 좋다.

chapter 3! 두둥!      가식적인 역할에서 벗어나라
 아버지의 의무와 역할이 너무도 많다. 아버지, 아들, 남편, 선배, 과장 등 몸은 하나인데 역할은 수도 없다. 사실 스트레스의 대부분은 이러한 역할 갈등에서 시작된다. 자신의 이름을 찾아야 한다. 좋은 아버지가 되어야 한다는 의무감에서 움직이는 것은 아내와 아이들도 노땡스다. 이런 저런 역할과 의무에 지쳤다면 당장 혼자만의 여행이나 시간을 통해 자신을 정리해보자.

chapter 4! 두둥!       총각 시절의 재미를 되살려라
잊고 있던 취미를 되살려라. 먹고 살기에 바빠 재미있게 즐기던 취미도 잊었다면 잘하고 즐기던 취미를 하나씩 되살려보자. 재미있는 일에 몰입하면 또 다른 나를 발견하게 된다. 무엇인가에 몰두해서 취미생활을 즐기는 아버지를 보는 자녀들은 자연스럽게 삶을 즐기는 태도를 배울 것이다 .기타 연주, 그림 그리기, 습작, 프라모델 조립, 농구, 족구 등 즐길 수 있는 것들은 무궁무진 하다. 창의성도 그렇거니와 자신감까지 생겨 ‘더블’쾌감을 만끽할 수 있다는 것이다. 재미의 재발견은 삶의 활력소 일뿐만 아니라 가정문화를 윤택하게 할 것이다.


아버지의 행동 하나도 모두가 즐거워 진다면 좋겠습니다.^^
이상, 그럼 오늘도 화제의 인물! 오지라퍼였습니다.^^